신한투자증권, 홍콩법인 해외 선순위 인수금융 셀다운 완료

뉴스 제공
신한투자증권 코스피 055550
2023-11-15 11:40
서울--(뉴스와이어)--신한투자증권(대표이사 김상태)이 해외 현지에서 주관사로 참여한 약 1000억원 규모의 선순위 인수금융을 성공적으로 셀다운 완료했다고 15일 밝혔다. 이는 홍콩 현지 딜소싱 네트워크를 다년간 공고히 다진 결과다.

이번 합병 기업인 Vistra와 Tricor가 글로벌 2위를 차지하고 있는 Fund & Corporate Service(이하 F&CS) 산업은 기업 및 펀드 생애주기 전반에 필요한 글로벌 확장 컨설팅, 해외 법인 설립 및 관리, M&A, 자산 유동화, IPO, 신주발행 등의 서비스를 제공하는 사업이다.

이번 딜은 글로벌 F&CS 시장 내 글로벌 2위 기업인 Vistra와 Tricor 합병 관련 인수금융 선순위 대출이다. 홍콩 현지에 소재한 글로벌 사모투자회사(PE)인 BPEA EQT로부터 직접 소싱해 이번 선순위 합병 대출을 진행했다.

신한투자증권 홍콩법인은 2019년 이후 BPEA EQT와 5건의 딜을 성사하며 양질의 트랙 레코드를 구축했다. 과거 글로벌 IT 서비스 기업 버츄사(Virtusa Corporation), 글로벌 IT 컨설팅 및 솔루션 제공 업체인 헥사웨어(Hexaware Technologies) 인수금융 등을 성사하며 홍콩 현지 딜소싱 네트워크를 강화하고 있다.

Vistra와 Tricor는 아시아, 유럽, 미주 등에 소재한 50여 개 이상의 국가에서 해당 서비스를 제공하는 기업이다. 9000여명 이상의 임직원들이 글로벌 기업 및 펀드 고객들의 자산을 관리하고 있다. 이번 합병을 통해 매출액 기준 글로벌 2위 업체 지위를 확보하게 되며, 합병을 통한 시너지 효과로 기업 및 펀드 생애주기 전반에 필요한 고도화된 서비스 제공이 가능하게 됐다. 타사 대비 국가 및 업무 커버리지 면에서 우월한 경쟁력을 보유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신한투자증권은 앞으로도 글로벌 금융기관과 국내 기관 투자자들과의 협력을 통해 우량한 해외 인수금융 딜을 지속적으로 발굴하겠다고 밝혔다.

웹사이트: https://www.shinhansec.com/

연락처

신한투자증권
홍보실
김용준 선임
02-3772-4697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제공자가 작성해 뉴스와이어 서비스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뉴스와이어는 제공기관의 투명성을 확인하고 뉴스 내용의 오류를 없애고자 노력하고 있습니다. 회원은 이 회사와 관심 분야의 보도자료를 메일과 RSS로 무료 구독할 수 있습니다. 구독하기>

뉴스 제공신한투자증권

배포 분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