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립청소년문화교류센터 ‘세계유산 여행교실’ 온라인 문화다양성 수업 진행

다문화 교육 공백 최소화 위해 온라인 문화다양성 교육 콘텐츠 제작·보급

서울시 초등학교 3~5학년 대상으로 5개국(리투아니아, 인도네시아, 일본, 중국, 튀르키예) 체험 활동 키트 5000여개 배포

2023-11-23 09:30
서울--(뉴스와이어)--시립청소년문화교류센터(이하 미지센터)는 2021년부터 외국인 강사가 직접 자국 문화를 소개하는 온라인 다문화 교육 콘텐츠 ‘세계유산 여행교실’ 프로그램을 제작, 보급하고 있다고 밝혔다.

세계유산 여행교실은 코로나19 시기 학교 내 다문화 교육 강사의 방문이 어려워지면서 발생하는 문화 다양성 교육 공백을 최소화하기 위해 시간·장소 제약 없이 진행할 수 있는 교육 영상 및 체험 활동 키트로 마련됐다. 해당 교육은 청소년들이 직접 해외에 가지 않더라도 다른 국가의 역사·문화·사회를 이해하며 문화적 감수성을 키울 수 있는 다문화 교육 자료로, 대면 교육이 정상화된 지금까지도 학교 교육 현장에 기여하고 있다.

현재 미지센터 유튜브 계정에 게재된 교육 영상은 이론편, 러시아편, 리투아니아편, 인도네시아편, 일본편, 중국편, 튀르키예편 등 총 7편이며 영상별 재생 시간은 10분 안팎이다. 영상 전반부는 학생들이 좋아하는 주제인 국가별 전통 음식, 축제 그리고 세계유산을 소개를 하며 후반부에는 해당 국가의 문화를 직·간접적으로 경험해 볼 수 있는 체험 활동으로 꾸려졌다.

국가별 체험 활동으로는 △러시아 전통인형 쿠클라 모탈카 인형 만들기 △리투아니아 전통축제 우즈가베네스 축제 가면 만들기 △인도네시아 전통문양 바틱 파우치 만들기 △일본 마쯔리 우산 만들기 △중국 달토끼 장군 투얼예 인형 만들기 △튀르키예 무형문화유산 카라괴즈 인형 만들기 등이 진행됐다.

영상에 나오는 활동 준비물은 주변에서 쉽게 구할 수 있는 재료로 구성됐으며, 미지센터는 매년 하반기 서울시 초등학교를 대상으로 활동 키트를 제작해 선착순으로 배포하고 있다. 올해는 서울시 초등학교 31개교 총 5011명 학생에게 5개국(리투아니아, 인도네시아, 일본, 중국, 튀르키예) 국가별 활동 키트를 제공했다.

해당 수업을 진행한 담임 교사들은 후기 설문 조사에서 ‘영상을 보면서 쉽게 따라 할 수 있었고, 무엇보다 체험 위주의 교육이 아이들에게 굉장히 좋았다’, ‘통합 교과목과 연계해 수업하기 좋았다. 체험 파트 때 아이들이 공작 활동을 할 수 있어 창의성 신장에 도움이 된다고 본다’는 등 호평을 남겼다.

튀르키예 수업에 참가했던 학생은 그동안 튀르키예에 대해서는 케밥만 알고 있었는데 수업 영상과 선생님 설명으로 새로운 내용들을 알게 됐다며, 또 수업 때 전통 과자 로쿰(터키쉬 딜라이트)을 먹어보고 카라괴즈(튀크키예 무형문화유산 그림자인형극) 인형을 직접 만들어 볼 수 있어서 재미있었다는 소감을 밝혔다.

서울시립청소년문화교류센터 소개

올해로 설립 23주년을 맞은 서울시립청소년문화교류센터(미지센터)는 서울시가 설립하고 교보생명 공익재단인 대산문화재단이 위탁·운영하는 청소년 특화시설로 청소년들이 다문화, 세계화 시대에 인문적 소양과 상생의 지혜를 갖춘 세계시민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다양한 문화다양성과 국제이해 교육, 그리고 청소년 참여 프로그램을 제공하고 있다.

웹사이트: http://www.mizy.net

연락처

미지센터
기획운영팀
김율아 팀원
02-755-8025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제공자가 작성해 뉴스와이어 서비스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뉴스와이어는 제공기관의 투명성을 확인하고 뉴스 내용의 오류를 없애고자 노력하고 있습니다. 회원은 이 회사와 관심 분야의 보도자료를 메일과 RSS로 무료 구독할 수 있습니다. 구독하기>

뉴스 제공시립청소년문화교류센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