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방 ‘글로벌스탠더드 경영대상’ 2개 부문 대상 수상

지붕형 태양광 발전소를 통한 녹색물류 실천

뉴스 제공
세방 코스피 004360
2023-11-23 09:31
서울--(뉴스와이어)--세방(대표이사 최종일)은 한국경영인증원(KMR)이 주최하는 제22회 글로벌스탠더드경영대상에서 ‘지속가능성보고서상’ 부문의 ‘4년 지속대상’, ‘그린경영대상’ 부문의 ‘3년 지속대상’을 수상했다.

세방은 물류 창고 지붕을 활용한 태양광 발전 설비 구축, 친환경 항만하역 장비 도입 등을 통한 온실가스 감축과 사업장이 있는 지역 사회 내 생태계 보호 활동, 대기 및 해양 오염 방지 시설 설치 등에 대한 공로를 인정받아 그린경영대상에서 3년 지속대상을 받았다.

특히 세방은 태양광 발전소 운영을 통한 온실가스 감축을 주요 ESG 사업으로 전개하고 있다. 세방은 2018년 부산신항물류센터에 자체 태양광 브랜드 ‘SOLVIC’ 발전소 준공을 시작으로, 현재 전국 8곳의 태양광 발전소를 운영하고 있다.

회사는 2022년 기준 2만5477MWH(메가와트시)의 전력을 공급해 총 1만1704tCO₂의 온실가스 감축에 기여했다. 이 밖에도 세방은 태양광 발전을 통한 소규모 전력 중개사업 참여, 신재생 에너지 정부 지원사업 참여, 태양광 발전 에너지 자가 사용 확대를 추진하고 있다.

지속가능성보고서 부문에서는 △공정 거래 자율준수 프로그램(CP, Compliance Program) 도입 △전사 안전보건경영시스템 KOSHA-MS 인증 전환 △협력사 안전관리 평가 등의 활발한 안전보건활동 전개와 지역아동센터를 쾌적하고 안전한 학습 공간으로 리모델링하는 ‘희망스위치 ON’ 사업 등 적극적인 지속가능 경영 활동에 대한 공로를 인정받아 4년 연속으로 대상을 받는 영예를 안았다.

세방 최종일 대표는 “한 해 동안 추진한 사업의 성과를 인정받아 기쁘다”며 “장기적 관점에서 앞으로 더 다양하고 적극적인 지속가능 경영 활동을 이어가겠다”고 말했다.

세방 소개

세방은 수출입 컨테이너와 벌크 화물, 중량물의 하역, 운송, 보관, 3PL에 이르기까지 전 세계 물류 네트워크를 구축하고 있는 대한민국의 대표 종합 물류기업이다. 전국 13개 항만에 거점을 두고 전통적인 물류 사업인 항만하역, 보관, 운송, 중량물 프로젝트 사업에서 라스트 마일 운송, 온라인 물류에 이르기까지 원스톱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세방은 세방그룹의 모기업으로서 세계 최고의 축전지 제조업체인 세방전지를 비롯한 세방산업 등 제조업 자회사와 세방익스프레스, 성진실업, 에스비앤엘, 부산신항다목적터미널, 세방광양국제물류 등 38개 계열회사를 보유해 방대한 물류 네트워크를 갖추고 있다.

웹사이트: https://www.sebang.com/

연락처

세방 홍보대행
서울IR
PR팀
김민지 매니저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제공자가 작성해 뉴스와이어 서비스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뉴스와이어는 제공기관의 투명성을 확인하고 뉴스 내용의 오류를 없애고자 노력하고 있습니다. 회원은 이 회사와 관심 분야의 보도자료를 메일과 RSS로 무료 구독할 수 있습니다. 구독하기>

뉴스 제공세방

배포 분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