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본 트레이드 익스체인지 인디아 발족 예정

세계 최대 시장 개설

뉴스 제공
Carbon Trade eXchange
2023-11-24 11:30
런던 & 첸나이, 인도--(Business Wire / 뉴스와이어)--세계 최초의 자발적 탄소 거래소(Voluntary Carbon Exchange)를 위한 또 하나의 역사적인 발걸음으로 시티엑스(CTX)가 첸나이에 기반을 둔 존경받는 환경 및 농업 솔루션 제공업체인 사사 엔비로(SASA ENVIRO)와 파트너십을 맺었다. 이 내셔널 마스터 라이선시(National Master Licensee)는 시티엑스 플랫폼의 화이트 라벨(White Label) 버전을 운영함으로써 인도인이 운영, 소유 및 브랜딩한 버전의 세계 선도적이고 자발적인 글로벌 탄소 플랫폼을 제공한다.

이를 통해 기업, 중개업체 및 기관과 같은 인도 구매자들은 전 세계 수백 개의 프로젝트에 즉시 액세스할 수 있으며, 여러 국가에 걸쳐 시티엑스에 등록된 수백만 건의 배출권이 T+0 청산 및 결제에 준비돼 있다.

시티엑스와 연결된 다양한 등록소에서 발행한 고품질 탄소 배출권은 시티엑스 인디아 플랫폼 및 시티엑스를 통해 전 세계적으로 등록될 수 있고, 판매자가 가격을 매기고, 판매자가 배출권을 등록하는 데 드는 비용은 없으며 작은 판매 수수료만 딸려 있다.

시티엑스 및 글로벌 환경 시장(Global Environmental Markets)(지이엠(GEM) 그룹)의 CEO 겸 설립자인 웨인 샤르페(Wayne Sharpe)는 “이것은 인도가 2015년 파리 협약에서 원한다고 말한 미래의 시작입니다”고 말했다.

“우리는 시티엑스에서 경험이 풍부한 세계적 수준의 탄소 시장 기술 리더와 협력하게 돼 기쁩니다”라고 ‘인도의 녹색 인간’으로 더 잘 알려진 자신의 비즈니스 파트너 압둘 가니(Abdul Ghani) 박사와 함께 트리 앰불런스 재단(Tree Ambulance Foundation)도 공동 설립한 사사 엔비로(SASA Enviro)의 CEO 수레쉬 자드하브(Suresh Jadhav)는 말한다. 이를 공식적으로 발표하기 위해 모두 두바이에서 열리는 UNFCCC COP28로 가면서 수레쉬는 덧붙였다. “우리는 구매자, 프로젝트, 지역사회 및 정부의 반응이 놀라울 것으로 기대합니다. 우리는 12월에 시티엑스 글로벌(CTX Global)의 교육을 받은 후 시티엑스 인디아 비즈니스 개발(CTX India Business Development) 팀을 빠르게 확장할 것입니다.”

웨인은 “인도가 방금 탄소 월드컵에서 우승했으니 크리켓은 잊어버립시다”고 농담을 한다.

지이엠/시티엑스 소개

지이엠은 세계적으로 유명한 호주의 핀테크 회사로, 환경 상품 시장을 위한 등록소 소프트웨어 솔루션 및 거래소 기술(Trading Exchange Technology)의 라이선스를 제공한다. 또한 세계은행의 승인된 공급업체이다.

카본 트레이드 익스체인지(Carbon Trade Exchange, CTX)는 2017년부터 UNFCCC CDM의 전략적 파트너로, 15년 이상 연중무휴, 전 세계적으로 다양한 신용 기준에 걸쳐 6억 개 이상의 배출권을 동시에 보관하고 거래해 왔다.

사사 엔비로 소개

사사는 환경 보존, 재생 및 보호에서 일괄 공급 방식의 선구적 사업을 통해 경험이 풍부한 다양한 팀에 의해 운영되는, 환경적 지속가능성에서 지구를 사랑하는 개척자이다.

본 보도자료는 해당 기업에서 원하는 언어로 작성한 원문을 한국어로 번역한 것이다. 그러므로 번역문의 정확한 사실 확인을 위해서는 원문 대조 절차를 거쳐야 한다. 처음 작성된 원문만이 공식적인 효력을 갖는 발표로 인정되며 모든 법적 책임은 원문에 한해 유효하다.

웹사이트: https://ctxglobal.com/

이 보도자료의 영어판 보기

연락처

카본 트레이드 익스체인지(Carbon Trade eXchange)
시티엑스/지이엠(CTX/GEM)
웨인 샤르페(Wayne Sharpe)
CEO 및 설립자
+44 7502 229523
info@ctxglobal.com

이 뉴스는 제공자가 작성해 뉴스와이어 서비스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뉴스와이어는 제공기관의 투명성을 확인하고 뉴스 내용의 오류를 없애고자 노력하고 있습니다. 회원은 이 회사와 관심 분야의 보도자료를 메일과 RSS로 무료 구독할 수 있습니다. 구독하기>

뉴스 제공Carbon Trade eXchan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