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술가 양아치 ‘레이첼 Rachael’ 프로젝트 개최

뉴스 제공
Willy-Nilly
2023-11-27 10:00
서울--(뉴스와이어)--양아치 작가의 ‘레이첼, Rachael’ 프로젝트가 11월 27일부터 12월 10일까지 서울 한강 일대 그리고 아트센터 나비에서 개최된다.

과학기술의 활용으로 예술의 영역과 가치를 확장하고, 예술적 표현을 탐구하는 2023년 서울문화재단 예술창작 활동 지원으로 선정된 이번 프로젝트는 자동차, 라이다 Lidar, 5G, 라디오 99.9Hz, 휴대폰, Discord 앱 등으로 서울을 기술하고자 한다.

‘레이첼, Rachael’ 프로젝트는 서울 한강 일대에서 2023년 2일, 3일 오후 3시에 걸쳐 선보이며 오늘날의 서울을 기술과 연결하며 특정하고, 총체적 기술적 세계로서의 서울을 조형하며 그 기술적 세계로 관계 또는 접속하는 신체와 사물의 분류를 분명히 하고자 한다.

레이첼, Rachael은 작품 속에서 메타 휴먼으로 그려지는 동시에 새로운 기술, 사회, 장소를 전제로 근미래 서울에 대한 프러포즈이자 접속이 된다. AI, 모빌리티, 로봇, 에너지, 스마트 시티라는 다섯 가지 키워드를 새로운 테크놀로지 사회로서 제안하고, 서울을 기술과 사물들의 총체가 아닌 기술과 사실들의 총체임을 확인해 보고자 한다.

레이첼, Rachael은 차량 모빌리티를 중심으로 유효한 미디어·커뮤니케이션 방식의 공연을 선보인다. 서울 한강 일대를 극장으로, 차량이 객석이 되며 관람객은 탑승자 본인이 된다. 레이첼, Rachael 공연은 한강 일대에서 진행되며, 여러 기술로 이뤄진 콘텐츠를 관람객에게 제공한다. 참여자의 차량은 미디어 시공간을 관계하는 동시에 이동하며 안에서는 미디어 환경을 밖으로는 영화의 스크린, 라디오 전파 공간의 경험을 돕는다.

레이첼, Rachael 공연은 프로젝트 공개 기간 2차례에 걸쳐 진행되며 구글폼에서 사전 신청 후 참여할 수 있다. 전시는 아트센터 나비에서 2023년 11월 27일부터 12월 10일까지 관람할 수 있으며, 전시 연계 프로그램으로는 2023년 12월 9일 토요일, 김병권(전 정의당 부설 정의정책연구소 소장), 김남수(백남준 연구자), 이광석(서울과학기술대학교 IT정책전문대학원 교수) 등이 참여하는 강연 및 토크가 진행될 예정이다.

레이첼, Rachael은 서울문화재단 후원과 아트센터나비 협찬으로 진행된다.

레이첼, Rachael 공연 신청: https://bit.ly/47yd5Y8

Willy-Nilly 소개

‘Willy-Nilly’는 미술가 양아치의 스튜디오이자 미디어 연구실로서 기능하는 무형의 예술공간이다.

레이첼, Rachael 공연 신청: https://docs.google.com/forms/d/e/1FAIpQLSdDlop72v...

연락처

Willy-Nilly
조성진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제공자가 작성해 뉴스와이어 서비스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뉴스와이어는 제공기관의 투명성을 확인하고 뉴스 내용의 오류를 없애고자 노력하고 있습니다. 회원은 이 회사와 관심 분야의 보도자료를 메일과 RSS로 무료 구독할 수 있습니다. 구독하기>

뉴스 제공Willy-Nil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