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임팩트 근골격계 건강관리 플랫폼 ‘힐니스북’ 현대인 자세 교정 필수 솔루션 주목

힐니스북, 물리치료사 전문성 활용한 개인 맞춤 관리 서비스 제공

물리치료사 출신 힐쌤과 함께하는 1:1 및 그룹별 운동·레슨 솔루션

강승희 대표 “서비스 다각화 및 고도화에 더욱 집중할 계획”

뉴스 제공
오픈놀
2023-11-27 16:46
서울--(뉴스와이어)--스타트업 주식회사 미임팩트(대표 강승희)가 론칭한 개인 맞춤형 근골격계 건강관리 플랫폼 힐니스북(Healness Book)이 현대인들의 고질적 질환 중 하나인 목, 어깨, 허리, 손목 통증 관리 및 개선을 위한 필수 솔루션으로 주목받고 있다.

2021년 설립된 미임팩트는 ‘미(Me 나)’로부터 매일 ‘임팩트(IMPACT)’를 만들어가겠다는 의미를 갖고 있다. 프로필 등을 통해 물리치료사를 선택하고 개인에 맞는 건강관리 솔루션을 추천받을 수 있고, 정보 비대칭 해소 및 비대면 상담을 통한 인뎁스 소통이 가능한 통증 버티컬 플랫폼 힐니스북을 개발, 운영하고 있다.

힐니스북은 글로벌 기업에서 20여 년간 근무하며 30대 초반부터 오십견은 물론 허리 및 목 디스크 등 다양한 근골격계 질환에 시달렸던 강승희 미임팩트 대표의 경험에서 비롯됐다. 팔이 저려 마우스조차 쥐기 힘들 정도로 고통의 연속이었지만, 워킹맘인 관계로 충분히 치료를 받지 못했던 강승희 대표는 ‘파스와 진통제로 버티면서 일하는 직장인 삶은 지속 가능하지 않다’고 판단, 자신과 같은 질환에 시달리는 현대인들을 위한 솔루션을 고안했다.

우리 삶 곳곳에 ‘디지털 라이프’가 깊숙이 자리매김함에 따라 스마트폰이나 컴퓨터 등 디지털 기기를 오래 사용했을 때 생기는 VDT(Visual Display Terminal) 증후군 환자가 국내 전체 인구의 12.7%를 차지한다는 통계가 있다. VDT 증후군은 안구건조증 등 눈 질환을 비롯해 거북목증후군, 목 디스크, 어깨 결림, 손목터널증후군 같은 근골격계 질환, 두통, 수면 장애, 피부 질환 등을 아우르는 개념이다. 근골격계 질환으로 범위를 좁힐 경우 3명 중 1명이 크고 작은 근골격계 통증을 앓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강승희 대표는 통증은 의료기관에만 의존할 게 아닌 일상생활 속에서 꾸준히 맞춤형 관리를 병행해야 한다고 판단했고 △믿을 수 있는 전문가의 도움을 받아 △자신이 원하는 시간에 △장소에 구애받지 않고 △합리적인 비용으로 △꾸준하게 자세교정 체조나 운동을 할 수 있는 개별 맞춤형 관리 시스템 개발에 돌입했다.

힐니스북의 핵심은 회원이 전담 트레이너를 직접 선택하거나 추천을 받아 개인별 맞춤 수업을 받을 수 있는 매칭서비스 ‘힐클래스’로, 회원들은 힐니스북에 가입된 500여명의 물리치료사 회원 가운데 현재 프리랜서 계약을 체결한 20여명의 힐쌤(물리치료사, 운동지도사 자격증 소지자) 중 전담 트레이너를 추천받을 수 있다.

이후 설문 조사와 실시간 동작 평가를 통해 맞춤 수업(스트레칭, 필라테스, 근육 운동)에 필요한 몸 상태를 분석하고, 실시간 영상(줌)을 통해 통증을 줄이고 예방할 수 있는 맞춤형 수업이 진행된다. 맞춤수업 후에는 전담 트레이너가 수업 내용과 보완점 등의 일지 작성을 통한 사후관리도 꼼꼼히 진행한다. 수업은 1:1 수업 및 그룹수업으로 운영되며, 비대면 그룹수업은 효율성 확보를 위해 5명 이내로 진행한다. 또한 쌍방향 소통이 가능해 맞춤형 운동 관리를 받으면서도 비용 부담이 적다는 점도 장점으로 손꼽힌다.

이밖에도 미임팩트는 목 안마기(힐마이넥) 등 근골격계 통증 완화에 도움이 되는 제품을 판매하는 힐니스샵도 운영 중으로, 20~40대 직장인들이 일상생활 중에도 바른 자세를 유지하고 운동과 휴식의 적절한 밸런스를 유지하는데 도움이 될 수 있는 혁신적인 제품에 대한 라인업을 강화할 계획이다.

강승희 미임팩트 대표는 “힐니스북은 개인은 물론 기업 내 임직원들을 위한 효율적인 건강관리에도 기여할 수 있다”며 “많은 기업들이 임직원들의 근골격계 질환 예방관리 및 교육, 복지 솔루션으로써 미임팩트의 힐클래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서비스 다각화 및 고도화에 더욱 집중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스타트업·벤처기업 육성·지원 클러스터 ‘관악S밸리’ 내 낙성벤처창업센터 대표기업인 주식회사 미임팩트는 구글 창구프로그램 4기, 신한스퀘어브릿지, 서울경제진흥원(SBA) 서울혁신챌린지, 한국지능정보사회진흥원(NIA) 데이터 바우처 지원사업, 한국여성과학기술인육성재단 전담멘토 지원사업 등에 선정돼 기술력과 성장 잠재력을 인정받았으며, 지난해 밸류-업 개인투자조합 펀드로부터 엔젤투자 유치에도 성공했다.

현재 관악S밸리에는 오픈놀이 관악구를 대신해 운영 중인 신림벤처창업센터, 낙성벤처창업센터 등 16개 스타트업·벤처 육성지원 시설이 운영되고 있다.

웹사이트: http://openknowl.com

연락처

오픈놀
관악S밸리
구령근 팀장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제공자가 작성해 뉴스와이어 서비스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뉴스와이어는 제공기관의 투명성을 확인하고 뉴스 내용의 오류를 없애고자 노력하고 있습니다. 회원은 이 회사와 관심 분야의 보도자료를 메일과 RSS로 무료 구독할 수 있습니다. 구독하기>

뉴스 제공오픈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