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SPACE 코리아, 유저 컨퍼런스 2023 개최… SDV 트랙 신설

뉴스 제공
dSPACE 코리아
2023-11-28 10:00
서울--(뉴스와이어)--모빌리티 시뮬레이션 및 검증 전문 기업 dSPACE 코리아가 ‘dSPACE Korea User Conference(유저 컨퍼런스) 2023’을 개최했다.

dSPACE 코리아는 서울 양재 엘타워에서 개최한 유저 컨퍼런스 2023을 완성차 업체, 부품사, 연구기관, 교육기관 등 업계 관계자 4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성황리에 마쳤다고 밝혔다.

이번 컨퍼런스에는 자동차 업계가 주목하는 SDV(Software Defined Vehicle, 소프트웨어 중심의 자동차) 주제를 중점적으로 다룬 트랙을 신설해 가상 검증 기술, 사이버 보안 대응 전략, SIL(Software in the Loop) 테스트 방법 등에 대해 소개했다. 뿐만 아니라 디지털 루프(Digital Loop) 개념에 대해 소개하고, 차량 소프트웨어 무선(SOTA, Software Over-The-Air) 업데이트 데모를 선보이기도 했다.

디지털 루프는 dSPACE(디스페이스)의 주도 하에 마이크로소프트(Microsoft), 티시스템즈(T-Systems), TUV SUD(티유브이 슈드), Kontrol(컨트롤), FEV.io, Berylls(베릴스)로 구성된 컨소시엄에서 공동으로 추진하는 과제다. 실 도로에서 발생할 수 있는 돌발 상황들을 디지털 트윈 기술로 구현함으로써 완성차(OEM) 및 티어(Tier)1의 개발자가 SDV 차량의 기능을 개선하고 안정적인 인증 절차를 거칠 수 있도록 지원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

올해 행사에는 기조연설을 위해 일본의 완성차 기업 토요타(Toyota)와 독일의 뮌헨공과대학(TUM)에서 직접 내방해 효율적인 파워트레인 제어 평가를 위한 시뮬레이션 툴체인 개발 사례에 대해 공유하고, 차세대 자율주행차 개발을 위한 방향성을 제시했다.

또한 사례 발표를 위해 자동차안전연구원, 자동차융합기술원, 한국교통안전공단, 한국전기연구원에서 참석해 △자율주행 실험도시(K-City) 시뮬레이션 툴체인 구축 △OTA 기반 VILs(Vehicle-in-the-Loop) 환경 구축 △미래 자율주행차 정기검사 시스템 개발 △전기차 충전시스템 표준 개요 및 CharIN 적합성 평가 프로세스 현황 등에 대해 발표했다.

손태영 dSPACE 코리아 대표는 “앞으로도 모빌리티 기술 혁신을 위해 우수 사례를 공유하고 대응 전략을 제시하는 자리를 지속적으로 마련할 예정”이라며 “함께 성과를 나누며 동반 성장하는 파트너가 되겠다”고 말했다.

dSPACE 코리아 소개

dSPACE는 자율주행차, 전기차, 커넥티드 카 개발에 필요한 시뮬레이션 및 검증 솔루션을 제공하는 독일 기업이다. dSPACE의 포트폴리오는 시뮬레이션 및 검증을 위한 엔드 투 엔드 솔루션부터 엔지니어링과 컨설팅 서비스를 비롯해 교육에 이르기까지 다양하다. 주요 고객사는 자동차 OEM 및 부품 업체로, dSPACE의 솔루션을 사용해 차량용 소프트웨어 및 하드웨어를 개발하고 테스트한다. dSPACE는 자동차 산업군 외에도 항공 우주 및 산업 자동화 등 여러 분야의 고객사를 보유하고 있다. dSPACE는 전 세계 8개국에 약 2400명의 직원을 보유하고 있으며 독일 파더본에 본사를 두고 있다. 독일 현지에 3개의 프로젝트 센터를 운영하고 있으며 미국, 영국, 프랑스, 일본, 중국, 크로아티아, 인도 그리고 한국에 dSPACE 지사를 두고 있다.

웹사이트: http://www.dspace.kr

연락처

dSPACE 코리아
마케팅 커뮤니케이션
황민정 매니저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제공자가 작성해 뉴스와이어 서비스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뉴스와이어는 제공기관의 투명성을 확인하고 뉴스 내용의 오류를 없애고자 노력하고 있습니다. 회원은 이 회사와 관심 분야의 보도자료를 메일과 RSS로 무료 구독할 수 있습니다. 구독하기>

뉴스 제공dSPACE 코리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