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TRA, 해외 공공조달 시장에서 ‘수출 플러스’ 박차

29일부터 조달청과 ‘글로벌 공공조달 수출상담회’ 열어… 해외 발주처·벤더 90여 개사 참가

뉴스 제공
KOTRA
2023-11-29 06:00
서울--(뉴스와이어)--KOTRA(사장 유정열)는 우리 기업의 해외 공공조달 시장진출 확대를 위해 조달청(청장 김윤상)과 함께 이달 29일부터 이틀간 서울 장충동 앰버서더 풀만 호텔에서 ‘2023 글로벌 공공조달 수출상담회(Global Public Procurement Plaza, 이하 GPPM)’를 개최한다.

GPPM은 올해로 7회째로 팬데믹 이후 처음 전면 오프라인으로 진행된다. 올해 행사에는 미국, 영국, 베트남, 말레이시아, 아랍에미리트 등 21개국 90여 개 발주처와 조달벤더를 초청했다. 이들은 국제조달전문기업, 혁신조달기업 등 해외 공공조달 시장에 관심 있는 국내기업 250여 개사와 비즈니스 협력 가능성을 타진하기 위한 상담을 진행한다.

이번 행사의 조달벤더 참가 규모는 KOTRA와 조달청이 공동으로 수출상담회를 개최한 이래 최대규모이며, 주요 분야는 △의료기기·의약품·헬스케어 △전기전자·IT·정보통신 △배터리·발전기·에너지 △기계부품·건설장비·엔진 △교육용 교구 등이다.

또한 29일 오전에는 우리 기업의 해외 공공조달 시장에 대한 이해를 높일 수 있도록 ‘해외 조달시장 진출 설명회’도 함께 진행한다. 설명회에서는 유엔개발계획(UNDP), 유니세프(UNICEF)와 같은 국제기구와 케냐 의약품 공급청(KEMSA), KOICA 등을 연사로 초청해 각 기관의 조달정책과 진출방안 등을 발표할 예정이다.

그 밖에도 올해 최초로 ‘관세 및 국제분쟁컨설팅’ 부스를 운영한다. 부스에는 전문가를 배치해 해외 조달시장 진출에 어려움을 겪는 국내기업들의 애로를 청취하고 지원하는 상담을 진행한다. 또한 ‘우수상품 쇼케이스 전시관’을 열어 해외조달시장 인증을 취득한 우수 9개 상품을 전시하고, 국제기구·해외정부 발주처 등 주요 조달처가 우리 기업의 상품을 직접 눈으로 확인할 수 있도록 홍보도 함께한다.

정외영 KOTRA 혁신성장본부장은 “해외 조달시장은 한 번 진출에 성공하면 안정적인 공급선을 확보할 뿐 아니라 이를 교두보 삼아 장기적으로 글로벌 점유율을 높일 수 있는 시장”이라며 “KOTRA는 앞으로도 우수한 기술과 경쟁력을 갖춘 우리 기업들이 세계 조달시장에서 인정받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한편 KOTRA는 연이어 내달 1일 연 7000억불 규모의 시장인 ‘미국 공공조달 시장진출 설명회’를 온라인으로 개최한다. 국내기업의 미국 공공조달 시장 이해도 확대를 위해 미국 연방정부의 조달을 담당하는 GSA(General Services Administration, 미국 연방조달청)와 협력해 개최되는 이 설명회에서는 △미국 공공조달 시장개요 △산업·시장 전망 △GSA와 협력을 통한 시장진출 방법 등 구체적인 현지 정보를 공유할 예정이다.

웹사이트: http://www.kotra.or.kr

연락처

KOTRA
온실가스국제감축팀
박준규 팀장
02-3460-7490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제공자가 작성해 뉴스와이어 서비스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뉴스와이어는 제공기관의 투명성을 확인하고 뉴스 내용의 오류를 없애고자 노력하고 있습니다. 회원은 이 회사와 관심 분야의 보도자료를 메일과 RSS로 무료 구독할 수 있습니다. 구독하기>

뉴스 제공KOTR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