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윗 테크놀로지스, 조선일보에 언론 특화 기능 탑재한 ‘Swit 2.0’ 전사 공급

조선일보, 3년간 이용하던 슬랙(Slack) 대신 전사 커뮤니케이션 및 업무관리 도구로 글로벌 협업 플랫폼 ‘Swit’ 전사 도입

Slack 내 축적된 데이터 마이그레이션 및 기존 사용 중인 퍼블리싱 소프트웨어 ‘Arc(아크)’와 안정적 연동

뉴스 알림 플러그인 서비스, 구글워크스페이스와 완벽한 호환으로 기자들의 업무 효율성 높여

2023-12-05 08:40
샌프란시스코--(뉴스와이어)--글로벌 워크 OS ‘Swit(스윗)’을 서비스하는 스윗 테크놀로지스(대표 이주환)가 국내 최대 신문사 조선일보에 자사 서비스를 공급한다고 5일 밝혔다.

앞서 조선일보는 2020년 원활한 사내 커뮤니케이션을 위해 ‘슬랙(Slack)’을 도입했고, 도입 3년 만에 커뮤니케이션 및 업무관리 도구인 글로벌 협업 플랫폼 ‘Swit’으로 교체해 전사 적용하게 됐다.

Swit은 업무 최적화와 효율화를 위해 조선일보가 기존에 쓰던 뉴스 제작툴 및 클라우드 기반 협업툴과 호환하는 작업을 거쳤다. 조선일보는 디지털 뉴스 혁신을 위해 미국 워싱턴포스트(WP)의 기사 작성 및 퍼블리싱 소프트웨어 ‘아크(ARC)’를 이용하고 있다. 또한 효율적인 기사 제작을 위해 클라우드 기반 협업 솔루션인 구글워크스페이스도 전사적으로 도입해 쓰고 있다.

조선일보는 기존 협업툴과의 매끄러운 연동뿐 아니라 언론사 맞춤형 새 기능을 높이 평가하며 Swit을 최종 도입하기로 결정했다. 따라서 Swit은 조선일보에 구글워크스페이스와 쌍방 호환 및 아크와의 안정적인 연동을 지원하는 것은 물론, 언론사에 특화된 뉴스 자동 검색 기능인 ‘Swit 뉴스 알림 플러그인’ 기능을 제공한다.

Swit은 올해 9월 Swit 2.0으로 업데이트하며 기존의 확장성 및 타 소프트웨어와의 호환성은 그대로 유지하면서 △그룹 채팅 △프로젝트 △다이렉트 메시지 △목표관리 △오토메이션 △전자결재 등의 기능들을 한 화면에 담고, 여러 워크스페이스간 데이터 공유가 더욱 용이해지도록 보다 쉽고 직관적인 UI를 구현해내며 보다 더 다양한 인더스트리의 고객들의 요구를 충족시키게 됐다.

스윗 테크놀로지스의 공동창업자인 이주환 대표는 “지난 3년간 슬랙에 축적된 데이터들의 안전한 마이그레이션, 구글워크스페이스 및 아크와 긴밀한 연동, 그리고 뉴스 검색 결과가 자동으로 Swit에 업데이트되는 뉴스 알림 플러그인 등 조선일보와 한 약속을 지킬 수 있어 기쁘다”며 “조선일보의 성공적인 디지털 전환을 함께 만들어가는 파트너로서 안정적이고 성장해가는 기술로 신뢰에 보답하겠다”고 밝혔다.

웹사이트: http://swit.io

연락처

스윗 테크놀로지스 홍보대행
오픈피알
김남희 과장
070-7363-0767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제공자가 작성해 뉴스와이어 서비스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뉴스와이어는 제공기관의 투명성을 확인하고 뉴스 내용의 오류를 없애고자 노력하고 있습니다. 회원은 이 회사와 관심 분야의 보도자료를 메일과 RSS로 무료 구독할 수 있습니다. 구독하기>

뉴스 제공스윗 테크놀로지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