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PO 회원국 대사 및 APO 비전 2025 모니터링 및 평가: 포즈 앤 리플렉트 액티비티 회담 운영위원회 위한 만찬

도쿄--(Business Wire / 뉴스와이어)--아시아 생산성 기구(APO)의 사무총장인 인드라 프라다나 싱가위나타 박사(Dr. Indra Pradana Singawinata)는 14일 도쿄에서 APO 회원국 대사들을 위한 만찬을 준비했다. 14개의 APO 회원국 대사와 대표가 참여하는 이번 행사는 APO 비전 2025: 포즈 앤 리플렉트 액티비티 운영위원회 회의(APO Vision 2025: Pause-and-reflect Activity Steering Committee Meeting)와 함께 개최됐다. 이 회의는 7개의 APO 회원국의 대사가 도쿄에 모여 APO 비전 2025의 진행 상황을 검토하고 2025년 이후의 미래 비전에 대해 논의하는 회의이다.

사무총장인 인드라 박사는 개회 연설에서 참여를 확대하고 더 많은 이해 당사자를 생산성 무브먼트에 포함시키려는 APO 위원회의 헌신을 치하하는 이번 저녁 만찬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제65회 행정위원회 선거(Session of the Governing Body)에서 APO 의장에 당선된 대만 출신의 성-흐쓰웅 흐쑤(Sheng-Hsiung Hsu)는 연설에서 생산성을 통해 사람을 하나로 묶는 APO의 독특한 능력을 치하했다.

APO 사무처(APO Secretariat)의 개최국 대표인 일본 외무성(MOFA)의 요시아키 마키노(Yoshiaki Makino) 부국장은 일본의 APO 국장이자 MOFA 국제 협력국 정책관/차관인 히데오 이시즈키(Hideo Ishizuki)를 대신하여 개회 축사를 전했다. 그는 축사에서 APO 회원국 간 교류에 대해 감사를 표하며 회원국 간의 연결을 재확인했다. 또한 진행 중인 포즈 앤 리플렉트 액티비티 및 제3자 평가 이니셔티브에 대해서도 언급했다.

이번 행사의 마무리는 인도의 APO 이사 대행인 IAS의 S. 고팔라크리슈난(S. Gopalakrishnan)의 연설로 마무리됐다. 그는 연설에서 모든 참여자들을 대신하여 참여한 모든 대사 및 사무총장 인드라 박사에게 감사를 표했다. 또한 그는 아직 실현되지 않은 APO 플랫폼의 유익에 대해 강조했고, 모든 회원국이 국제 생산성 기구(National Productivity Organization) 산하 APO의 국제 네트워크를 정부 이니셔티브에 용이하게 활용할 것을 요청했으며, 협력과 공동 목표라는 만찬의 주제에 대해 언급했다.

APO 소개

아시아 생산성 기구(APO)는 상호 협력을 통해 아시아 태평양 지역의 생산성 향상에 전념하는 국제기구이다. 이 기구는 비정치적, 비영리적 기구이며 기구 내 회원국 간 차별은 존재하지 않는다. 1961년에 8개의 창립 회원국으로 설립된 APO는 현재 방글라데시, 캄보디아, 대만, 피지, 홍콩, 인도, 인도네시아, 이란 이슬람 공화국, 일본, 한국, 라오스, 말레이시아, 몽골, 네팔, 파키스탄, 필리핀, 싱가포르, 스리랑카, 태국, 튀르키예, 베트남까지 총 21개 국가로 구성되어 있다.

APO는 국가 정책 자문 서비스를 통해 싱크 탱크의 역할을 맡고 있으며, 제도적 역량 구축 이니셔티브, 생산성 향상을 위한 지식 공유 등을 통해 회원국의 사회경제적 발전을 촉진함으로써 지역의 미래를 만들어가고 있다.

사진/멀티미디어 자료: https://www.businesswire.com/news/home/53910598/en

본 보도자료는 해당 기업에서 원하는 언어로 작성한 원문을 한국어로 번역한 것이다. 그러므로 번역문의 정확한 사실 확인을 위해서는 원문 대조 절차를 거쳐야 한다. 처음 작성된 원문만이 공식적인 효력을 갖는 발표로 인정되며 모든 법적 책임은 원문에 한해 유효하다.

웹사이트: http://www.apo-tokyo.org/

이 보도자료의 영어판 보기

연락처

아시아 생산성 기구(Asian Productivity Organization)
디지털 정보팀(Digital Information Unit)
+81-3-3830-0411
pr@apo-tokyo.or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