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보통신산업진흥원, ‘스마트콘텐츠 해외 베타테스트 지원사업’ 신청업체 모집

해외시장 진출 희망하는 국내 스마트콘텐츠 사업자 대상으로 23일까지 모집
게임베리, 수탁사로 선정돼 사업 PM 역할 수행

출처: 게임베리
2014-06-12 11:55
  • 정보통신산업진흥원이 ‘2014년 스마트콘텐츠 해외시장 이용자 베타테스트 지원사업’ 및 ‘전략시장 비즈니스 협력 발굴 사업’을 실시하고 참가업체를 모집한다.

    정보통신산업진흥원이 ‘2014년 스마트콘텐츠 해외시장 이용자 베타테스트 지원사업’ 및 ‘전략시장 비즈니스 협력 발굴 사업’을 실시하고 참가업체를 모집한다.

서울--(뉴스와이어) 2014년 06월 12일 -- 정보통신산업진흥원(NIPA)(원장 박수용, www.nipa.kr)이 해외시장 진출을 희망하는 국내 스마트콘텐츠 사업자를 대상으로 ‘2014년 스마트콘텐츠 해외시장 이용자 베타테스트 지원사업’을 실시하고 참가업체를 모집한다.

이 사업은 스마트 기기에서 구현되는 앱 형태의 콘텐츠인 스마트콘텐츠의 해외시장 진출을 확대하고 국내 스마트콘텐츠 사업자의 역량을 강화하기 위해, 현지 시장의 타겟 이용자 및 전문가가 참여하는 베타테스트를 지원하여 해외 시장 진출 성공률을 제고하고자 하는 사업이다.

지원 대상은 iOS, 안드로이드 기반의 해외시장용 국내 스마트콘텐츠로서, 마켓에 출시되지 않은 베타버전의 앱, 해외 마켓 출시 후 3개월이 지나지 않은 앱 등 일정 조건을 만족하는 앱이다.

신청업체는 콘텐츠 우수성, 해외진출 성공가능성, 사업수행능력 등을 심사 받아 지원대상으로 선정되면, 미국, 일본 등 지원한 국가의 현지 유저를 대상으로 하는 테스트, 타깃 시장 유저의 온라인 필드 테스트 결과 보고서, 타깃 시장용 콘텐츠 기획, 마케팅 전략 등을 지원 받는다.

이 사업의 PM은 애플리케이션 마케팅 전문 기업 게임베리(대표 임형철, www.gameberry.co.kr)가 맡아 시행한다.

게임베리 임형철 대표는 “정부의 창조경제 핵심산업 중 하나인 스마트콘텐츠 산업의 육성에 힘쓰고 있는 정보통신산업진흥원과 협력해 우수한 국내 스마트콘텐츠 사업자를 발굴하고 이들의 해외 진출을 지원해 우리나라가 스마트콘텐츠 강국으로 자리매김 하는데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정보통신산업진흥원은 이와 별도로 ‘스마트콘텐츠 전략시장 비즈니스 협력 발굴 사업’도 시행하고 있다. 이 사업은 한국과 더불어 전세계 앱 매출의 70% 이상 차지하고 있는 미국, 일본의 스마트콘텐츠 시장 진출을 확대하기 위해 진출 희망업체들에게 맞춤형 원스톱 지원을 제공하는 사업이다. NIPA 해외 마케팅 지원 사업에 관한 자세한 내용은 제안서 접수 페이지(http://nipa.ubi-nuri.com)를 참조하면 된다.

스마트콘텐츠 해외시장 이용자 베타테스트 지원사업은 6월 23일까지 신청업체를 모집한다. 자세한 내용은 NIPA 홈페이지(http://goo.gl/icFfM8)를 참조하면 된다.


게임베리 소개
㈜게임베리는 100여 개의 애플리케이션을 성공적으로 마케팅 한 국내 선두 글로벌 앱 마케팅 에이전시이다. 북미, 일본, 한국, 중국 시장을 메인 타깃으로 전략적인 마케팅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으며, 그 외 동남아 및 유럽 지역에도 일부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각각의 애플리케이션들을 분석하고, 타깃 유저와 타깃 시장을 설정한 후 각 국가별로 전략적인 마케팅 플랜을 제안하는 것이 게임베리의 가장 큰 경쟁력이다. 스토어 상의 랭킹뿐만 아니라 실제 Active User 확보와 In-App-Purchase까지 고려한 게임베리의 마케팅 서비스는 수많은 애플리케이션들의 성공적인 시장진입을 도왔다. ㈜게임베리는 애플리케이션 개발사의 파트너로써 최상의 마케팅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다.

웹사이트: https://gameberry.co.kr/

언론 연락처

게임베리
마케팅팀
최고은 매니저
02-6326-0192
이메일 보내기

이 보도자료는 해당 기업이 작성한 것입니다. 미디어는 이 자료를 보도에 이용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