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팜비오, 췌장 외분비부전증 심포지움 개최

- 대한췌담도학회 창립 20주년 기념 국제학술대회(IC-KPBA)

- 독일 라이프찌히대학병원 요아힘 교수 췌장외분비부전증의 병태생리 및 치료법 강연

뉴스 제공
한국팜비오
2015-03-31 14:56
충주--(뉴스와이어)--한국팜비오(대표 남봉길)가 췌장 외분비부전증 심포지움을 개최한다.

‘췌장 외분비부전증’이란 췌장(이자)의 외분비선에서 분비되는 효소가 결핍되어 지방성 설사를 하거나 흡수장애가 생기는 증상을 말한다.

한국팜비오는 오는 4월 10일~11일 서울 홍은동 그랜드 힐튼 호텔에서 개최되는 대한췌담도학회(회장 건양대 의대 최용우 교수) 창립 20주년 기념 국제학술대회 (IC-KPBA)에서 췌장 외분비부전증 런천 심포지움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11일에 열리는 런천 심포지움에서는 대한췌담도학회 이사장인 대구 카톨릭 의대 김호각 교수가 좌장으로 나서며, 췌담도 질환의 세계적인 권위자인 독일 라히프치히 대학병원의 요아힘 뫼스너 (Joachim Mössner)교수가 강연과 더불어, 심포지움의 연좌로 나서 심포지움을 더욱 깊이 있게 진행할 예정이다.

이번 심포지움에서 요아힘 뫼스너 교수는 췌장 외분비부전증의 병태생리 및 치료법에 대한 주제로 강연을 하고, 췌장외분비부전증 및 만성췌장염에 대한 최신 지견을 공유할 예정이다.

금년으로 창립 20주년을 맞는 대한췌담도학회의 이번 국제학술대회에서는 전세계 췌담도 석학들이 한자리에 모여 다양한 췌담도 질환을 주제로 논의를 펼칠 예정이다.

한국팜비오 소개
한국팜비오는 ‘지경을 넓힌다’라는 이념과 질병 없는 건강한 사회 구축을 목표로 1999년에 설립되었다. 의약품의 제조 및 수출입을 전문으로 하는 회사로서 미국, 일본, 영국과 유럽연합 등 외국 우수 제약회사들과 밀접한 유대관계를 맺어 전문의약품 개발에 주력하고 있다. 비뇨기과 제품에 특화된 한국팜비오는 국내 최초 요로결석 치료제 유로시트라의 개발과 출시로 사업활동을 시작하였다. 그 후에도 당사의 이념과 목표를 위하여 비뇨기과뿐만 아니라 소화기내과, 외과, 종양치료제 등 다양한 제품으로 그 사업범위를 확장하고 있다.

웹사이트: http://www.pharmbio.co.kr

연락처

한국팜비오
02-587-2551

홍보대행
올리브애드
이정백 대표
02-583-9751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제공자가 작성해 뉴스와이어 서비스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뉴스와이어는 제공기관의 투명성을 확인하고 뉴스 내용의 오류를 없애고자 노력하고 있습니다. 회원은 이 회사와 관심 분야의 보도자료를 메일과 RSS로 무료 구독할 수 있습니다. 구독하기>

뉴스 제공한국팜비오

배포 분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