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릭슨엘지, 모빌리티 리포트 발표… “2022년에 5G 가입 건수는 5억 5천만에 이를 것”

총 6개 조사 지역 중 북미에서는 2022년에 전체 모바일 가입의 25%를 5G가 차지할 것
2022년까지 전체 모바일 가입의 90%를 모바일 광대역이 차지할 것
2022년까지 총 약 290억 대의 커넥티드 기기가 예상되며 이 중180억대는 IoT와 연관될 것

2016-12-20 13:14

서울--(뉴스와이어) 2016년 12월 20일 -- 최근 발표된 에릭슨 모빌리티 리포트(Ericsson Mobility Report)에 의하면 2022 년에 5G 가입 건수는 5억 5천만에 이를 것으로 예상된다. 특히 북미에서는 2022년까지 전체 모바일 가입 중 4분의 1이 5G에 가입할 것으로 보인다.

아시아 태평양 지역은 2022년까지 전체 모바일 가입의 10%가 5G에 가입하며 두 번째로 빠르게 성장할 것이다. 2016년에서 2022년 동안 중동과 아프리카는 GSM/EDGE 전용 가입이 대다수를 이루는 지역에서 WCDMA/HSPA 및 LTE 가입이 80%를 차지하는 지역으로 급격한 변화를 겪을 것이다.

2016년 말에는 스마트폰 가입 건수는 39억에 다다를 것으로 예상되며 이 중 거의 90%가 WCDMA/HSPA와 LTE 네트워크에 가입될 것이다. 2022년에 스마트폰 가입 건수는 68억에 달할 것으로 예상되며 이 중 95%가 WCDMA/HSPA,LTE, 5G에 가입할 것으로 예상된다.

울프 에발손(Ulf Ewaldsson) 에릭슨 최고 전략 및 기술 책임자는 “현재 거의 90%의 스마트폰 가입은 3G와 4G 네트워크에 있으며 표준화된 5G 네트워크는 2020년에 출시 될 것으로 예상된다”며 “사업자들은 이미 사전규격에 기반하는 5G 네트워크를 구축하는데 큰 관심을 보이고 있다. 5G는 많은 사업에서 디지털화를 가속화하여 IoT, 자동화, 전송 그리고 빅 데이터와 같은 분야에서 새로운 사용 사례를 가능하게 할 것”이라고 말했다.

동보고서에 따르면 또한 2022년까지 모바일 가입 건수는 89억, 모바일 광대역 가입 건수는 90억 그리고 고유 모바일 가입자는 61억명에 달할 것으로 보인다.

2016년 3분기 총 모바일 가입 건수는 8천 4백만의 신규 가입이 추가되어 총 75억에 이르며 이는 전년 동기 대비 약 3% 증가하였다. 3분기 면에서 인도는 1천5백만 신규 가입 건수를 기록하며 가장 큰 폭으로 성장했다. 1천4백만 건을 기록한 중국, 6백만 건을 기록한 인도네시아, 4백만 건을 기록한 미얀마와 필리핀이 그 뒤를 이었다. 모바일 광대역 가입 건수는 전년 동기 대비 약 25% 상승하는 추세이며 2016년 3분기에만 약 1억 9천만건이 추가되어 총 모바일 광대역 가입 건수는 현재 41억에 달한다.

모바일 데이터 트래픽은 스마트폰 가입 증가와 가입 건당 평균 데이터 양의 지속적인 증가로 인해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으며 주로 동영상 컨텐츠의 시청이 늘어나면서 가속화되었다. 데이터 트래픽은 전분기 대비 약 10%, 전년 동기 대비 50% 증가했다.

에릭슨 모빌리티 리포트에서는 다음과 같은 하이라이트도 포함하고 있다.

-모바일 동영상 트래픽은 점차 우세

모바일 동영상 트래픽은 해마다 약 50% 증가하여 2022년에는 총 모바일 트래픽의 75% 가까이 차지할 것으로 전망된다. 소셜 네트워킹은 향후 6년간 해마다 39% 증가하며 동영상 다음으로 큰 데이터 트래픽을 차지할 것이다.

-라이브 스트리밍과 소셜 미디어의 결합

점차 많은 소비자들이 친구, 가족, 동료와의 상호작용을 위해 라이브 동영상 스트리밍을 이용하고 있다. 미국 내 스마트폰 사용자 5명 중 약 1명은 라이브 동영상 방송에 관심을 표현하지만 인도, 인도네시아, 브라질, 오만과 같은 고성장 시장에는 이에 관심을 갖고 있는 스마트폰 사용자들이 두 배 많다.

-IoT 포커스

2022년까지 총 약 290억대의 커넥티드 기기가 예상되며 이 중180억대는 IoT와 연관될 것이다. 동 보고서에는 진화하는 IoT와 잠재적인 변화 가능성에 관해 서로 다른 관점을 제시하는 세 가지 기사가 수록되었다. 두 개의 기사는 핵심 자산 주위에 IoT솔루션을 구축하여 새로운 비즈니스 가치를 창출한 두 사업자와 협력하여 작성되었다. 세번째 기사에서는 현실적인 매시브 IoT 사용 사례 시나리오를 지원하는 셀룰러 네트워크의 기능에 대해 살펴본다.

에릭슨 모빌리티 리포트는 오늘날의 네트워크드 소사이어티에 대한 시장 동향과 트래픽에 대한 통찰력을 제공하기 위한 예측 데이터, 분석 그리고 모바일 트래픽, 가입 건수, 소비자 행동에 대한 통찰력 등을 포함한다.

에릭슨엘지 개요

에릭슨엘지는 2010년 7월 에릭슨과 LG 전자의 국내합작법인(JV)로 공식 출범했다. 에릭슨엘지는 국내 통신업계의 리더로서 유·무선 통신 및 엔터프라이즈 사업 전 영역에 걸친 다양한 고객 지향적인 솔루션 및 서비스를 사업자 및 기업에 공급하고 있다. 상세한 정보는 에릭슨엘지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에릭슨 개요

에릭슨은 통신 기술 및 서비스를 통해 세계를 선도하고 네트워크드 소사이어티를 구현하고 있다. 전 세계 주요 통신사업자와의 오랜 유대관계를 통해 사람, 기업 그리고 사회가 지니고 있는 잠재력의 실현을 돕고, 보다 더 지속 가능한 미래를 만들어가고 있다. 에릭슨은 모빌리티, 브로드밴드, 클라우드 부문의 서비스와 소프트웨어, 인프라를 제공하며 통신 산업을 포함한 전 산업 분야의 비지니스 활성화, 효율성 제고, 사용자 경험 개선, 새로운 사업 기회 포착을 돕는다. 에릭슨은 전 세계 180개 국가, 11만 5천명 이상의 전문가 및 고객과 함께 기술과 서비스 리더십을 통해 세계적 규모로 결집되어 있다. 현재 전 세계 모바일 트래픽의 40%가 에릭슨 네트워크를 통해 전송되고 있으며, 전 세계 25억 명 이상의 가입자들에게 서비스를 제공하는 고객사들의 네트워크 또한 지원하고 있다. 에릭슨은 연구개발에 대한 투자를 통해 첨단 솔루션을 개발하고 고객사에 제공한다. 1876년 설립되어 현재 스웨덴 스톡홀름에 본사를 두고 있는 에릭슨은 2015년 회계연도에 2,469억 스웨덴 크로나(294억 달러)의 매출을 기록했다. 에릭슨은 스웨덴 스톡홀름의 OMX와 뉴욕의 NASDAQ에 상장되어 있다.

웹사이트: http://www.ericssonlg.co.kr

언론 연락처

에릭슨-LG
홍보팀
김채경 과장
031-8054-6811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