폰타나, ‘파스타 소스’ 신제품 3종 출시

출처: 샘표 (코스피 007540)
2018-05-09 09:36
  • 폰타나 파스타 소스 신제품 3종

    폰타나 파스타 소스 신제품 3종

서울--(뉴스와이어) 2018년 05월 09일 -- 서양식 전문 프리미엄 브랜드 ‘폰타나(Fontana)’가 새우를 사용한 파스타 소스 2종과 매콤한 맛을 가미한 파스타 소스 등 신제품 3종을 출시했다.

이번에 새롭게 선보인 제품은 ‘시칠리아 페페론치노 아라비아따 파스타 소스’, ‘베네치아 로스티드 쉬림프 크림 파스타 소스’, ‘베네치아 로스티드 쉬림프 토마토 파스타 소스’로, 이탈리아 시칠리아와 베네치아 지역의 정통 레시피를 그대로 재현했다.

특히 원재료를 풍부하게 담아내 깊고 진한 맛을 살렸다. 파스타 요리에 가장 많이 사용되는 해산물 재료 중 하나인 새우를 사용해 맛과 식감을 높였으며 매운맛 제품에는 이탈리아 요리에 주로 사용되는 페페론치노를 넣어 깔끔한 맛을 구현했다.

‘폰타나 시칠리아 페페론치노 아라비아따 파스타 소스’는 매운 요리를 즐겨 먹기로 유명한 시칠리아 지역의 특색을 담은 토마토 소스 기반의 제품이다. 페페론치노와 토마토의 조화로 현지의 깔끔한 매운맛을 살렸다. 또한 청피망와 마늘, 양파 등의 재료를 풍성하게 넣어 아삭한 식감도 더했다. 소비자 가격은 5580원(430g, 3~4인분)이다.

‘폰타나 베네치아 로스티드 쉬림프 크림 파스타 소스’는 버터에 물 없이 밀가루만 넣고 볶는 정통의 ‘루(Roux)’ 방식으로 만든 크림 소스에 구운 새우를 넣어 특유의 깊은 감칠맛이 일품이다. 바질과 크림치즈 등을 넣어 크림의 풍미를 더욱 높였다. 소비자 가격은 7900원(430g, 3~4인분)이다.

‘폰타나 베네치아 로스티드 쉬림프 토마토 파스타 소스’는 잘 익은 큼직한 토마토로 식감을 살리고 구운 새우와 마늘로 깊고 진한 풍미를 강조했다. 바질, 오레가노, 월계수잎 등 다양한 향신료로 이탈리아 요리 고유의 맛과 향을 완성했다. 소비자 가격은 6900원(430g, 3~4인분)이다.

폰타나 파스타 소스 신제품 3종은 가까운 대형마트 등 오프라인 매장과 샘표식품 온라인 마켓 등에서 구입할 수 있다. 폰타나는 이번 신제품 출시를 기념해 대형마트 매장별 시식 행사와 각종 프로모션을 진행할 예정이다.

박은정 폰타나 마케팅 담당자 “가정에서 즐기는 서양식에도 간편식 트렌드가 확산되면서, 원물 재료를 사용한 파스타 소스에 대한 수요가 늘고 있다”며 “원물의 맛을 풍부하게 담아낸 이번 신제품을 비롯해, 폰타나에서는 앞으로도 소비자들이 간편하면서도 제대로 된 유럽의 맛을 즐길 수 있도록 다양한 제품들을 내놓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폰타나는 ‘맛으로 떠나는 여행’이라는 브랜드 콘셉트를 전 제품에 적용, 세계 각 지역 정통의 맛을 재현한 제품들을 출시하고 있다. 특히 폰타나 파스타 소스 제품은 이탈리아 각 지역별 특색을 담은 11종의 파스타 소스를 선보이고 있다.

웹사이트: http://www.sempio.com

언론 연락처

샘표식품
소비자와언론팀
류은지
02-3393-5379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뉴스 보도에 이용할 수 있습니다. 이용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