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람하는 전시에서 경험하는 전시로… 50+세대의 ‘이어+나가다’ 커뮤니티 기획전 개최

성수동 소재 ‘갤러리 쿰’ 19~27일 무료 관람

뉴스 제공
쿰퍼니
2018-10-23 11:00
서울--(뉴스와이어)--생활문화 기획사 쿰퍼니가 운영하는 ‘갤러리 쿰’이 19일 서울시50플러스 중부캠퍼스 커뮤니티 기획전 ‘이어+나가다’ 개막식을 열었다.

성수동에 위치한 갤러리 쿰은 전문 작가뿐만 아니라 일반 시민들도 전시를 통해 문화예술 활동을 즐길 수 있도록 기획부터 디자인, 마케팅까지 전 과정을 함께하는 국내 유일의 ‘생활문화 갤러리’다.

이번 전시에서는 50플러스 중부캠퍼스 수강생과 생활문화 동아리인 커뮤니티 회원들의 사진, 영상, 닥종이 인형, 그림책, 바느질 등 다양한 분야의 문화·예술 작품 100여 점을 선보인다. 작품 전시뿐만 아니라 개막식 사회부터 오카리나 축하 공연까지 직접 참여하여 진행하였다. 그동안 캠퍼스 내 축제에서만 볼 수 있었던 50+세대의 문화·예술 콘텐츠를 외부 전시로 확장하여 더 많은 세대와 함께 즐기고 공유하기 위해 마련했다.

50플러스 중부캠퍼스는 50+세대가 ‘시민작가로서 직접 참여하는 전시회’를 중부캠퍼스에서 벗어나 전문 갤러리를 통해 진행한 것은 큰 의미가 있다며 우리끼리만의 취미가 아닌 생활 속 예술을 함께 나누는 문화를 50+세대가 앞장서 만들어 가기 바란다고 밝혔다.

갤러리 쿰 정준원 대표는 “시민작가들이 이번 전시를 통해 다음 작품 활동의 원동력이 되었으면 한다”며 “전시의 문턱을 낮춰, 문화예술을 관람하는 영역에서 직접 참여하고 경험하는 영역으로 확장시킨 생활문화 갤러리로 발전시켜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어 성균관대학교 김면 교수는 “시민들이 바쁜 일상에서도 문화예술을 향유할 수 있도록 이런 기획이 더욱 활성화되어야 한다”며 “보다 많은 시민들이 생활문화를 접하고 참여할 수 있기를 기대하며 이를 통해 우리 삶의 질을 높일 수 있는 건강한 시민 문화가 조성되었으면 한다”고 밝혔다.

‘이어+나가다’ 커뮤니티 기획전은 10월 27일까지 진행되며 무료로 관람할 수 있다.

쿰퍼니 개요

2018년 4월에 창립된 쿰퍼니는 전문 아티스트뿐만 아니라 일반 시민들도 생활 속 문화예술 활동을 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전시 및 공연 등의 다양한 문화 컨텐츠를 기획, 제작하고 개최하는 생활문화 기획사로 성수동에 위치한 갤러리를 자체적으로 운영함으로써 폭넓은 문화 컨텐츠를 경험할 수 있도록 한다.

갤러리 쿰 페이스북: http://www.facebook.com/gallery.qum
서울시50플러스 중부캠퍼스: http://www.50plus.or.kr/scc/

연락처

쿰퍼니
홍보팀
송자경 실장
070-8180-1220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제공자가 작성해 뉴스와이어 서비스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뉴스와이어는 제공기관의 투명성을 확인하고 뉴스 내용의 오류를 없애고자 노력하고 있습니다. 회원은 이 회사와 관심 분야의 보도자료를 메일과 RSS로 무료 구독할 수 있습니다. 구독하기>

뉴스 제공쿰퍼니

배포 분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