열매나눔재단-JP모간, 사회적기업 지원 위한 ‘Social Enterprise Bridging Project’ 개회식 개최

생존단계에서 성장단계로 진입하고자 하는 30개 사회적기업에 브랜드 리빌딩부터 임팩트 투자를 통한 자금연계까지 사업의 전 과정, 2020년 8월까지 지원

2019-02-18 13:30
  • Social Enterprise Bridging Project 개회식

    Social Enterprise Bridging Project 개회식

서울--(뉴스와이어) 2019년 02월 18일 -- 열매나눔재단(대표이사 이장호)은 2월 15일 성수동 헤이그라운드 체인지메이커스에서 성장단계로 진입하고자 하는 사회적기업을 지원하는 ‘Social Enterprise Bridging Project’의 개회식을 개최했다.

열매나눔재단이 주관하고 글로벌 금융회사 JP모간이 후원하는 ‘Social Enterprise Bridging Project’는 체계적이고 세분화된 교육과 멘토링, 판로 및 자금연계에 이르는 전방위적 지원을 통해 다음 단계로 도약하고자 하는 사회적기업을 지원하는 프로그램이다.

특히 이번 사업은 브랜드 전문 컨설턴시 ‘메타브랜딩’과 함께 브랜드 리빌딩 교육 및 워크숍 프로그램을 제공하여 사회적기업들이 경쟁력을 확보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한다.

이날 개회식에는 프로그램에 참가하는 30개 기업 및 JP모간, 열매나눔재단, 메타브랜딩 관계자를 포함하여 약 60여명이 참여했다. 최종 선발된 30개 기업은 문화/예술, 제조/유통, 교육/사회복지, 환경/지역개발서비스, 미디어/IT 등 다양한 분야의 성장잠재력이 있는 사회적기업들로 구성되어 있으며, 프로그램 참가자들간의 네트워킹을 통해 더욱 시너지가 창출될 것으로 기대된다.

열매나눔재단 김추인 사무총장은 인사말에서 “이번 프로그램을 통해 어떤 어려움에도 흔들리지 않는 단단한 성장을 이루고, 여러분 중에 유니콘 사회적기업이 탄생하기를 바란다”고 참가자들을 격려했다.

JP모간 박라희 본부장은 “사회적기업의 안정적인 성장을 지원하기 위한 본 프로그램을 통해서 참여 기업들이 경제적 가치와 함께 사회적 가치도 널리 확산시킬 수 있는 모범 기업들이 될 수 있기를 희망한다”고 축사를 통해 프로그램에 대한 바람을 밝혔다.

이후에는 참가 기업에 지원되는 프로그램 및 사업 일정에 대한 안내가 이어졌고, ‘사회적기업가의 꿈’이라는 주제로 메타브랜딩 박항기 대표의 비전특강이 진행되어 참가자들이 프로그램에 대한 기대와 각오를 다질 수 있는 시간을 가졌다.

앞으로 30개 참가 기업은 브랜드 역량을 향상시킬 수 있도록 1박 2일 진단워크숍 및 10주간의 브랜드 교육과 실습을 받게 된다. 그 이후 중간평가를 거쳐 전문가 멘토링, 투자유치 교육, TV홈쇼핑 및 국내외 전시회 참가를 통한 판로 개척, 마이크로크레딧과 임팩트투자를 자금연계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기업별 수요에 따라 약 1년여간 매칭 지원될 예정이다.

JP모간은 NGO 파트너들과 함께 청년과 여성, 취약계층을 돕기 위한 취업 교육 및 성장 지원 프로그램과 스몰 비즈니스 양성을 위한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해왔다. 또한 의미 있고 지속가능한 일자리 창출을 위해서 사회적 기업의 발전과 육성에도 꾸준히 참여하고 있다.

열매나눔재단 개요

사회복지법인 열매나눔재단은 2007년 설립되어 저소득 취약계층과 북한이탈주민의 자립·자활을 돕고자 5개의 사회적기업을 직접 설립하고 410개의 개인창업가게와 86개의 사회적기업을 지원하고 있다. 사회적기업 육성과 마이크로크레딧 분야에 대한 전문성을 인정받아 2011년 대한민국 대통령 표창을 받은 바 있다.

웹사이트: http://www.merryyear.org

언론 연락처

열매나눔재단
모금홍보팀
서나래 팀장
02-2038-8507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뉴스 보도에 이용할 수 있습니다. 이용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