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명보험재단, 소중한 생명 구한 시민영웅 17명에 ‘2019 생명존중대상’ 수여

자살이나 살해 위기에 처한 이웃 등 생명 구한 시민영웅 17명에게 ‘생명존중대상’ 수여 및 포상금 전달

2019-12-09 13:16
  • 윗줄 왼쪽부터 이태웅씨, 강병길씨, 이요한씨, 황우태씨, 사회공헌위원회 조선영 사무처장, 생명보험사회공헌재단 이종서 이사장, 이봉주 이사, 조경연 상임이사, 윤경식 감사, 수상자 ...

    윗줄 왼쪽부터 이태웅씨, 강병길씨, 이요한씨, 황우태씨, 사회공헌위원회 조선영 사무처장, 생명보험사회공헌재단 이종서 이사장, 이봉주 이사, 조경연 상임이사, 윤경식 감사, 수상자 박동세씨, 김현철씨, 안지호씨와 아랫줄 좌측부터 박재형씨, 김갑인씨 배우자, 김갑인씨, 박정식씨, 故임세원 교수 배우자 대리수상, 김용운씨 배우자 대리수상, 이수형씨, 조재석씨, 김태수씨, 공남필씨가 2019 생명존중대상 일반인부문 시상식을 갖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서울--(뉴스와이어) 2019년 12월 09일 -- 생명보험사회공헌재단(이사장 이종서, 이하 생명보험재단)이 9일 오전 11시 서울 프레스센터에서 ‘2019 생명존중대상’ 일반인 부문 시상식을 개최하고 자기희생과 용기로 타인의 생명을 구한 우리 사회 속 시민 영웅 17명을 시상했다.

생명존중대상은 급박한 위기의 순간에 위험을 무릅쓰고 국민의 생명을 구한 우리 사회의 영웅들을 발굴하고, 사례를 널리 알림으로써 사회 전반에 생명존중 가치를 확산시키기 위한 상찬사업이다. 생명보험재단은 2009년부터 일반인과 해양경찰공무원, 경찰공무원, 소방공무원 등 국가 공무원을 매년 선발해 ‘생명존중대상’을 시상하고 포상금을 전달해왔다.

이 날 생명보험재단은 교통사고와 화재, 자살시도 등 각종 사건사고 현장에서 소중한 생명을 지키기 위해 자신을 희생한 총 17명의 시민 영웅들에게 상을 수여하고, 트로피와 상금 1000만원씩을 전달했다.

공동 수상자인 박재형, 최성미 부부는 출근 준비 중 맞은편 아파트 복도에 위태롭게 앉아있는 30대 남성을 발견, 현장으로 달려가 자살시도자를 구조하고 관할 지구대에 보호 조치를 취함으로써 소중한 생명을 지켜냈다. 황우태 씨는 인천 교차로에서 발생한 차량 간 충돌사고로 경차 한 대가 수로에 전복된 상황을 목격하고, 열흘 전 대장암 수술을 받아 수술부위조차 아물지 않은 상태임에도 물에 뛰어들어 운전자를 구조하고 심폐소생술을 실시해 위기에 처한 시민을 구하는 등 자신의 희생을 통해 타인의 생명을 지킨 점을 인정받아 생명존중대상을 수상하게 되었다.

생명보험재단 이종서 이사장은 “생명경시풍조에 대한 우려 속에서도 급박한 사건사고 현장에서 투철한 희생정신으로 타인의 소중한 생명을 구해낸 시민 영웅들의 이야기를 들을 때마다 우리 사회에 아직 희망이 있음을 다시 한 번 깨닫게 된다”며 “여기 계신 시민 영웅분들의 사례가 널리 알려져 우리 사회에 생명존중문화가 더욱 확산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생명보험재단은 2007년 삼성생명, 교보생명, 한화생명 등 20개 생명보험회사들의 공동 협약에 의해 설립된 공익법인으로 고령화극복 지원사업, 저출산해소 지원사업, 생명존중 지원사업, 자살예방 지원사업 등 4대 목적사업을 통해 우리 사회의 복지 사각지대 해소를 위한 다양한 특화사업을 전개하고 있다.

웹사이트: http://www.lif.or.kr

언론 연락처

생명보험사회공헌재단 홍보대행
KPR
이은혜 AE
02-3406-2224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뉴스 보도에 이용할 수 있습니다. 이용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