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청소년상담복지개발원, 성폭력 피해 아동·청소년의 치유 주제로 이슈페이퍼 발행

성폭력 피해 청소년, 불안·우울 등 심리적 후유증에 취약, 적극적 개입 시급
‘피해자에 대한 정서적 지지’와 ‘긍정적 상담 경험’ 치유에 도움

2020-03-30 11:00
  • 성록력 비해 청소년 치유 이완법

부산--(뉴스와이어) 2020년 03월 30일 -- 여성가족부(장관 이정옥) 산하 한국청소년상담복지개발원(이사장 이기순)이 ‘성폭력 피해 청소년의 심리적 치유 방법: 덮어두기보다 드러내 이야기하기’라는 주제로 ‘2020년 제1호 청소년상담 이슈페이퍼(이하 이슈페이퍼)’를 발행한다.

이번 이슈페이퍼는 과거 성폭력 피해 경험이 있으나 상담을 통해 상처를 극복한 청소년과 이들을 상담한 전문가를 인터뷰하여 성폭력 피해 청소년의 심리적 외상의 극복과정, 상담을 통한 치유 요인과 개입 방안을 다루고 있다.

최근 ‘텔레그램 디지털 성범죄’ 피해자 중 미성년자가 다수 포함된 사실이 드러나면서 우려의 목소리가 높다. 여성가족부 자료에 의하면 디지털 성범죄를 포함한 아동·청소년 대상 성폭력 범죄가 2011년에서 2017년 사이 약 61% 증가하였고, 특히 스마트폰 채팅앱 등을 이용한 아동·청소년 대상 성폭력 범죄의 비중이 높아지고 있다.

아동·청소년 성폭력 피해자의 경우 정상, 발달 과정에 있기 때문에 성인보다 우울, 불안, 자살 등과 같은 심리적 상처와 후유증에 훨씬 더 취약하므로 이들의 심리 치유를 위한 적극적인 개입이 매우 시급한 실정이다.

청소년 피해자들은 우울, 불안 등의 부정적 정서와 대인관계의 두려움, 회피와 무감각, 과도한 수면 등 이전과는 다른 삶을 경험하며 특히 성폭력 사건이 생생하게 재현되거나 불현듯 떠오르고 그 당시 경험했던 공포와 충격으로 말수가 줄고 어떤 일에도 관심이 없어지는 외상 후 스트레스 장애(PTSD) 증상을 호소하기도 한다.

한국청소년상담복지개발원은 이러한 성폭력 피해 청소년의 효과적인 치유를 위해 이완법 등 부정적 정서 조절 방법, 외상 치유 및 왜곡된 사고 교정 등 단계별 상담 개입 기법과 피해 청소년들의 가장 중요한 지지자인 부모 상담 방법 및 부모교육 방법 등을 내용으로 하는 ‘성폭력 피해 청소년 상담개입 매뉴얼’을 개발하였다.

개발된 매뉴얼은 이러닝 교재로 제작하여 청소년상담복지센터, 학교 밖 청소년센터 등 종사자를 대상으로 교육을 실시할 계획이다. 이 교재는 ‘성폭력 피해 극복에 도움이 되는 부모 반응’, ‘성폭력 비해 청소년의 심리 안정화 기법’ 등 가정과 주변에서 성폭력 피해 청소년을 이해하고 이들에 대한 효과적인 반응과 대처 방법 등을 제시하고 있다.

이기순 한국청소년상담복지개발원 이사장은 “성인보다 훨씬 치명적인 아동·청소년 성폭력 범죄 피해 후유증을 초기에 잘 치료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하고 개입하겠다”고 강한 의지를 밝혔다.

성폭력 피해와 관련하여 상담을 원하는 청소년과 보호자는 해당 지역의 청소년상담복지센터를 방문하거나 ‘청소년전화1388’로 문의하면 전문 상담에 대한 세부사항을 안내받을 수 있다.

한국청소년상담복지개발원 개요

한국청소년상담복지개발원은 여성가족부 산하 준정부기관으로서 전국 시·도 및 시·군·구에 소재하는 ‘청소년상담복지센터’와 ‘청소년지원센터 꿈드림’을 지도·지원하는 상담복지 서비스 중추 기관이다. 청소년의 올바른 인격 형성과 조화로운 성장을 위한 상담복지 서비스 제공, 프로그램 및 정책의 개발과 보급, 전문 상담 인력 양성, 위기청소년 지원을 위한 다양한 사업을 수행하며 대한민국의 미래를 책임질 건강하고 바람직한 청소년 육성에 앞장서고 있다.

첨부자료:
성폭력피해 상담보도자료(최종).pdf
2020년 제1차 이슈페이퍼(성폭력 피해)최종.pdf
이동청소년 대상 성폭력 범죄의 연도별 추세.pdf

웹사이트: http://www.kyci.or.kr

언론 연락처

한국청소년상담복지개발원
김해정 홍보담당
051-662-3051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