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25, 업계 최초로 70mm 얼음 컵 ‘빅볼아이스컵’ 선보여

출처: GS리테일 (코스피 007070)
2020-05-27 09:17
  • GS25가 업계 최초로 70mm 얼음 컵 빅볼아이스컵을 선보인다

    GS25가 업계 최초로 70mm 얼음 컵 빅볼아이스컵을 선보인다

서울--(뉴스와이어) 2020년 05월 27일 -- GS리테일이 운영하는 편의점 GS25가 업계 최초로 야구공 사이즈의 ‘빅볼아이스컵’을 선보인다.

GS25가 5월1일부터 25일까지 기간 중 분석한 자료에 따르면 얼음 컵 매출이 전년 동기간 대비 26.0%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또 기온이 1℃ 오를 때마다 얼음 컵이 약 3만개씩 더 팔렸다.

서울 지역의 낮 최고 기온이 27.6℃로 2020년 들어 가장 높았던 5월 6일에 GS25의 얼음 컵은 68만개가 팔렸다. 반면 16.6℃로 5월 중 최저 낮 기온을 기록한 10일에는 36만개의 얼음 컵이 팔려 기온 1℃가 오를 때마다 약 3만개씩 더 팔린 것으로 나타났다.

기온의 변화는 크기 별로 다른 얼음 컵 상품들의 매출 구성비에도 영향을 미쳤다. GS25는 △유어스아이스더큰컵240g(이하 더큰컵) △유어스아이스컵185g 2종을 운영 중인데 더큰컵의 매출 구성비는 10일에 39.2%였고 가장 무더웠던 6일에는 51.6%로 날씨가 더울수록 더큰컵이 많이 팔렸다.

GS25는 일찍 찾아온 무더위에 유어스빅볼아이스컵(이하 빅볼아이스컵)을 27일부터 선보이며 얼음 컵 상품 라인업을 3종으로 확대한다. 빅볼아이스컵은 야구공과 크기와 모양이 비슷한 지름 70mm의 얼음 한 개가 투명 컵에 담긴 상품이다.

구형 얼음 컵 상품은 업계 최초 사례며 얼음의 크기도 최대 수준이다. 빅볼아이스컵은 23℃의 상온에서 완전히 녹는 데까지 일반 얼음 컵보다 70분이 더 걸려 진하게 즐기는 음료나 하이볼, 위스키 등을 오랜 시간 동안 차갑게 유지시켜준다. 호텔이나 고급 바에서만 즐길 수 있었던 구형 얼음을 홈술이나 홈파티로 즐길 수 있게 된 것이다. 얼음의 중량은 160g이며 가격은 1200원이다.

박종인 GS리테일 일배식품팀 MD는 “이른바 YOLO 족의 증가로 프리미엄 주류와 음료 소비가 증가하고 있다”며 “빅볼아이스컵이 홈술, 홈파티의 격식을 한층 더해줄 것”이라고 말했다.

웹사이트: http://www.gsretail.com

언론 연락처

GS리테일
홍보팀
김태언 차장
02-2006-3104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