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rCam, 첨단 AI 시각 보조기기 ‘OrCam MyEye 2.0’ 박람회에서 선봬

손가락만 한 크기에 22.5g에 불과해 어떤 안경에도 탈부착 가능… 개인정보 유출 걱정 없고 얼굴, 문자 인식 기능 탑재돼 있어

2020-06-04 08:00
  • OrCam MyEye2에 대해 알아야 할 모든 것

  • 이스라엘 OrCam이 인공지능(AI) 시각 보조기기 OrCam MyEye 2.0을 보조공학기기 박람회에서 선보였다

    이스라엘 OrCam이 인공지능(AI) 시각 보조기기 OrCam MyEye 2.0을 보조공학기기 박람회에서 선보였다

  • OrCam MyEye 2.0 실물

    OrCam MyEye 2.0 실물

  • 한 사용자가 OrCam MyEye 2.0을 통해 글을 읽는 모습을 시연하고 있다

    한 사용자가 OrCam MyEye 2.0을 통해 글을 읽는 모습을 시연하고 있다

이스라엘--(뉴스와이어) 2020년 06월 04일 -- 이스라엘 OrCam Technologies는 제15회 보조공학기기 박람회에서 인공지능(AI) 시각 보조기기 OrCam MyEye 2.0을 공개했다.

OrCam은 Mobileye 창업자이자 자율주행의 선구자로 손꼽히는 암논 샤슈아 히브리대 교수와 지브 아비람이 공동 창업한 AI 시각 기술 전문 회사다. 2010년 설립돼 시각 장애인과 저시력자를 위한 시각 보조기기를 개발하고 있다.

OrCam은 5월 29일 서울 양재동 aT센터에서 한국장애인고용공단 주최로 열린 제15회 보조공학기기 박람회에서 AI 기술을 기반으로 시각 장애인이 더 독립적인 일상생활을 할 수 있도록 돕는 시각 보조기기 OrCam MyEye 2.0을 선보였다.

웨어러블 디바이스인 OrCam MyEye 2.0은 손가락만 한 크기에 무게가 22.5g에 불과해 어떤 안경에도 탈부착해 사용할 수 있다. 주요 기능은 △글자 읽기 △얼굴 인식 △물체 및 바코드 인식 △지폐와 색상 인식 등이며 기기의 카메라가 촬영한 이미지를 분석해 음성으로 알려준다. 인터넷, 휴대폰 연결 없이 독립적으로 사용할 수 있어 해킹 등 개인정보 유출 문제를 걱정할 필요가 없다.

OrCam MyEye 2.0는 광학 문자 인식(OCR) 기술처럼 어떤 표면에 인쇄된 글자 혹은 휴대폰 등 스크린의 글자를 읽을 수 있다. 신문, 책, 잡지, 식당 메뉴판과 거리 표지판을 읽는 것도 가능하다. 현재 OrCam MyEye 2.0은 48개 나라에서 25개 언어로 지원되고 있다. 한국 판매 제품은 한글과 영어를 인식할 수 있으며 모든 메뉴와 안내가 한국어로 지원된다.

또 OrCam MyEye 2.0은 얼굴 인식 기능과 평소 자주 쓰는 물건의 이미지를 저장해 나중에 손쉽게 구분할 수 있는 기능도 탑재돼 있다.

2019년부터 OrCam MyEye 2.0을 쓰고 있는 이용자는 예전에는 점자책이나 오디오북이 나올 때까지 기다려야 했는데 지금은 필요할 때 바로 독서할 수 있어서 좋다며 직장에서 일반 문서를 즉시 읽을 수 있어 업무 능률이 크게 오른 것 같다고 말했다.

이 이용자는 해외에는 도서관이나 공공시설에 시각 장애인들을 위한 시각 보조기기가 많이 보급되고 있다며 아직 한국에는 OrCam MyEye 2.0 같은 첨단 제품들이 많이 알려지지 않아 아쉽다고 덧붙였다.

OrCam의 한국 사업을 총괄하는 김수범 대표는 “미국과 유럽 국가를 중심으로 OrCam MyEye 사용자가 빠르게 늘고 있는데 이들 국가 대부분은 정부가 적극적으로 첨단 보조공학기기 구매를 지원하고 있다”며 “올해부터는 한국에 OrCam을 적극적으로 홍보해 더 많은 사람이 OrCam MyEye 2.0의 혁신 기술의 필요성을 공감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다. 7월 한국장애인고용공단의 보조공학기기 지원사업에도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날 박람회는 코로나19 여파로 일반인 관람객의 입장이 통제된 가운데 유튜브 동영상을 통해 전국에 생중계돼 어느 때보다 온라인을 통한 시청자들의 관심이 뜨거웠다. 박람회에는 국내외 62개 보조공학기기 업체가 참여해 총 208점의 기기들을 선보였으며 첨단 신기술이 적용된 제품들이 높은 주목을 받았다.

OrCam Technologies 개요

OrCam Technologies는 웨어러블 인공지능(AI) 시각 보조기기 전문회사로서 Amnon Shashua 히브리대 교수와 Ziv Aviram이 2010년 공동으로 설립한 이스라엘 벤처 기업이다. 두 창업자는 또한 자동차의 충돌방지 시스템과 자율주행 기술로 유명한 Mobile Eye(현재 Intel이 인수)의 창업자들이기도 하다. OrCam은 인공지능 시각기술을 개발해 시각장애, 청각장애, 난독증 등 여러가지 어려움을 겪고 있는 사람들의 독립된 생활을 향상시키는 것을 목적으로 한다. OrCam의 가장 유명한 제품인 MyEye2는 the TIME의 2019년 최고의 발명상을 수상했다.

OrCam Technologies 유튜브 채널: http://www.youtube.com/user/OrcamTechnologies
OrCam Technologies 페이스북 페이지: http://www.facebook.com/OrCamTech
OrCam Technologies 트위터: http://www.facebook.com/OrCamTech

웹사이트: https://www.orcam.com/ko

언론 연락처

OrCam 국내 사업 총괄
김수범 대표
02-774-6022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