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오페라하우스, 2020년 ‘오페라 연구회’ 세미나 개최

12월 18일(금) 오후 3시 대구오페라하우스 별관 카메라타서 열려
‘위드 코로나’시대 극장과 축제의 운영을 중심으로

2020-12-16 08:44
  • 2019년 오페라 연구회 세미나

    2019년 오페라 연구회 세미나

대구--(뉴스와이어) 2020년 12월 16일 -- 재단법인 대구오페라하우스가 2020년 ‘오페라 연구회’ 세미나를 개최한다.

언론과 관광산업, 교육, 예술분야 등 다양한 분야의 전문가들로 구성된 대구오페라하우스의 ‘오페라 연구회’는 공공극장으로서 재단의 학술적 기능을 강화하는 사업으로 지역 오페라 발전과 오페라축제 활성화 방안, 저변확대와 같이 재단의 당면 현안에 대한 각계의 의견을 수렴하고 관광이나 교육 등 타 산업과의 공동 발전방안을 논의해왔다.

2020년 ‘오페라 연구회’는 코로나19 바이러스 확산에 따른 변화의 물결과 오페라 관광자원화의 보다 현실적인 방안 논의, 일본의 신인성악가 육성프로그램 현황에 대한 비대면 특강 등을 중심으로 총 3회 진행됐으며 12월 18일 금요일 오후 3시 연간 운영현황을 종합한 세미나 개최를 앞두고 있다. 삼성창조캠퍼스에 위치한 대구오페라하우스 별관 카메라타에서 진행되는 이번 세미나는 오페라 연구회의 2020년 운영 현황으로 시작해 음악전문매거진 ‘월간 객석’ 송현민 편집장의 ‘‘위드 코로나’시대 국내·외 극장과 축제 운영사례’, 한국경제신문 오경묵 부장의 ‘‘Visitor Economy(방문자 경제)’ 관점에서 바라본 대구와 오페라’라는 주제 발표로 진행된다.

본격적인 토론은 대구오페라하우스 최상무 공연예술본부장의 사회로 진행되며 대구컬러풀페스티벌 황운기 예술감독, 박제성 음악 칼럼니스트, 매일신문 이호준 문화부장, 대구경북연구원 오동욱 연구위원 등 각계 주요 인사들이 토론자로 참여한다. 이날 세미나는 사회적 거리두기와 방역수칙 준수를 위해 비공개로 진행되며 추후 행사 영상을 대구오페라하우스 공식 유튜브 채널과 페이스북 페이지에 게시함으로써 관심 있는 시민들과 공유할 예정이다. 문의는 대구오페라하우스 홍보마케팅팀으로 전화하면 된다.

대구오페라하우스 개요

대구오페라재단은 대구오페라하우스, 사단법인 대구국제오페라축제, 대구시립오페라단 3개 단체가 하나로 모여 공식 출범한 대구 오페라의 새로운 구심점이자 미래이다. 수년간의 논의와 합의를 거쳐 마침내 2013년 11월 출범한 대구오페라재단은 현재까지 이어온 오페라 대중화 사업을 바탕으로 수준 높은 콘텐츠 개발과 제작, 폭넓은 글로벌 네트워크 구축을 통해 세계 속 오페라 도시 대구의 명성을 더욱 드높일 예정이다.

대구오페라하우스 공식 유튜브 채널: https://www.youtube.com/user/doh2013
대구오페라하우스 공식 페이스북: https://www.facebook.com/DaeguOpera

웹사이트: http://www.daeguoperahouse.org

언론 연락처

대구오페라하우스
홍보 담당
조하나
053-666-6174
이메일 보내기

세미나 관련 문의
홍보마케팅팀
053-666-6042

이 보도자료는 해당 기업이 작성한 것입니다. 미디어는 이 자료를 보도에 이용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