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 그림과 음악의 어울림 ‘화통콘서트’ 개최

우리 그림과 음악의 어울림 ‘화통(畫通)콘서트’, 옛 그림과 소통하는 즐거움
9월 25일(토) 오후 2시/7시 국립극장 하늘극장서 열려… 창작 10주년 맞은 뜻깊은 무대

출처: 여민
2021-09-24 14:10
  • ‘화통콘서트’ 포스터

    ‘화통콘서트’ 포스터

  • ‘화통콘서트’ 공연

    ‘화통콘서트’ 공연

서울--(뉴스와이어) 2021년 09월 24일 -- 우리 그림과 음악의 어울림 ‘화통콘서트: 옛 그림과 소통하는 즐거움’(이하 화통콘서트, 주최: 서울 중구, 주관: 문화예술감성단체 여민)이 올해 창작 10주년 무대로 관객을 만난다.

9월 25일(토) 오후 2시와 7시 총 2회 공연으로 서울 중구 장충동에 위치한 국립극장 하늘극장에서 선보일 이번 공연은 이순신 초상, 영보정, 등짐장수, 목멱조돈 등 새롭게 업그레이드된 스토리의 옛 그림과 창작된 우리 음악이 첫선을 보일 예정이다.

2021 ‘화통콘서트’는 우리의 문화재인 옛 그림에 대한 숨겨진 이야기와 창작 국악이 융합된 신개념 인문학 콘서트로, 2011년에 창작돼 올해 2021 생생문화재사업 집중형 4년 차로 서울 중구와 함께하고 있다.
 
우리 전통의 가무악(歌舞樂)을 한자리에서 볼 수 있는 ‘화통콘서트’는 10주년을 기념해 새로운 레퍼토리를 개발, 중구 충무로의 이름으로 잘 알려진 이순신 초상, 거북선에 대한 비하인드 스토리가 첫선을 보이며 중구의 자랑스러운 문화유산인 한양도성의 모습을 볼 수 있는 단원 김홍도의 ‘등짐장수’, 목멱산이라 불리는 남산의 아침을 그린 겸재 정선의 ‘목멱조돈’ 등 새로운 옛 그림과 창작곡을 만날 수 있다.

또한 올해 ‘화통콘서트’는 2회 공연의 테마가 각각 다르게 구성돼 있어, 보는 재미를 더한다. 오후 2시 공연의 첫 테마 ‘옛 그림 참 이상도 하여라’에서는 김홍도의 황묘농접도, 산토끼 등 각종 자연의 모습이 담긴 옛 그림을 소개한다. 

오후 7시 공연의 ‘봄날의 상사는 말려도 핀다’는 그동안 소개했던 테마들 중 가장 인기 있었던 테마, 교과서나 박물관에서 만나던 조선 후기 풍속화가 신윤복의 ‘연소답청’, ‘월하정인’은 물론 신윤복의 ‘미인도’를 오랜만에 무대에서 다시 만날 수 있다.

미술평론가 손철주의 맛깔스러운 해설과 국악의 새로움을 더하는 국악창작곡, 더불어 택견, 힙합, 팝핀, 우리 무용 등 다양한 볼거리를 선사하는 ‘화통콘서트’는 이름처럼 10년간 관객들과 우리의 그림, 음악으로 소통하며 새로운 어울림을 꾸준히 전했다.

창작 10주년 ‘화통콘서트’는 9월 25일(토) 오후 2시, 7시 국립극장 하늘극장에서 진행되며, 우리의 그림과 음악으로 무대를 한바탕 즐기는 국악의 대표 브랜드로 꾸준히 자리매김할 예정이다.

◇2021 ‘화통(畫通)콘서트: 옛 그림과 소통하는 즐거움’ 공연 개요

·공연명: 화통콘서트 : 옛 그림과 소통하는 즐거움
·공연 일정: 2021년 9월 25일(토) 오후 2시 / 7시(총 2회)
·공연 장소: 국립극장 하늘극장(서울 중구 장충단로 59)
·공연 시간: 100분
·관람 대상: 8세 이상 청소년 및 가족 대상
·관람료: 전석 무료
·기획연출: 김영옥
·작곡가: 유태환, 조승현
·출연진: 해설 손철주 / 가객 강숙현 / 소리꾼 김빛여울, 박수빈 / 택견 발광엔터테인먼트 / 무용 이소영, 이봉주 / 랩퍼 아이삭 스쿼브 / 팝핀 박동국 / 연주 국악실내악 여민(하동민(대금, 소금), 오경준(피리, 태평소), 소명진(해금), 문예지(가야금), 김도희(타악), 이준혁(기타), 류영은(피아노)

여민 개요

여민은 ‘문화예술이 세상의 빛이다’라는 모토로 2011년부터 문화예술 공연 기획, 문화예술교육, 문화예술 축제, 문화예술 기획, 문화재 활용 공연 및 교육을 진행하고 있다.

블로그: https://blog.naver.com/yeominrak21

웹사이트: http://www.yeomin.com

언론 연락처

여민
김영옥
02-798-7242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뉴스 보도에 이용할 수 있습니다. 이용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