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노피, 글로벌 R&D 주간 맞아 신약 개발 위한 헌신과 노력 다짐하는 ‘버추얼 런’ 캠페인 진행

11월 마지막 주 한 주 동안 전 세계 사노피 임직원이 동참해 신약개발에 대한 의지 고취하는 ‘버추얼 런’ 진행
비대면으로 뛰거나 걷는 모습을 촬영해 공유하는 사내 캠페인 ‘버추얼 런’ 통해 과학적 성과 달성을 위한 헌신 다짐

2021-12-06 10:06
  • 사노피 임직원들이 R&D 주간을 기념해 마련된 ‘버츄얼 런’ 행사에 참여하고 있다

    사노피 임직원들이 R&D 주간을 기념해 마련된 ‘버츄얼 런’ 행사에 참여하고 있다

서울--(뉴스와이어) 2021년 12월 06일 -- 글로벌 헬스케어 기업 사노피(Sanofi)의 한국법인인 사노피-아벤티스 코리아(대표 배경은, 이하 사노피)가 글로벌 본사가 지정한 11월 마지막 주 ‘R&D 주간’을 맞아 이를 기념하기 위한 사내 캠페인 ‘버추얼 런(Virtual Run)’을 진행했다고 6일 밝혔다.

글로벌 R&D 주간은 사노피의 R&D 성과 및 현황을 직원들과 공유하고 신약 개발을 위한 파트너십을 강화하기 위해 본사 차원에서 마련된 행사로, 한국을 포함한 전 세계 R&D 및 유관 부서 소속 임직원 1만5000여 명과 파트너 기업들 및 일반 직원들이 함께한다. 올해 R&D 주간에는 네 가지 핵심 주제인 △파이프라인(Pipeline) △속도(Pace) △환자(Patient) △사람(People)의 기치로 글로벌 R&D 센터에서 진행 중인 연구 현황과 주요 파이프라인의 R&D 성과, 혁신적인 치료제 개발을 위한 R&D 전략 등이 공유됐다.

한국의 사노피 임직원들도 글로벌 R&D 주간을 맞아, 더욱더 발전된 과학적 성과 달성을 위한 헌신과 노력을 다짐하는 사내 캠페인 버추얼 런을 전개했다. 버추얼 런은 R&D 부서를 포함해 모든 임직원을 대상으로 진행됐으며, 캠페인 참여자들은 비대면으로 각자 뛰거나 걷는 모습을 촬영해 공유함으로써 지속적인 R&D 활동을 위한 동력을 이어갔다.

사노피 배경은 대표는 “글로벌 R&D 주간은 환자를 위해 더욱더 혁신적인 치료제를 개발하고자 하는 사노피의 R&D 목표를 임직원 및 파트너사와 다시 한번 확인하는 기회”라며 “앞으로도 사노피는 부단한 신약 개발 노력을 통해 건강한 내일을 이끄는 혁신을 도모하며 국내 제약·바이오 산업과 R&D 생태계 활성화에 이바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사노피는 중국·일본·프랑스·벨기에 그리고 미국에 글로벌 R&D 센터를 설립해 운영하고 있으며, 43개국에 임상 연구 조직을 두고 80개 이상 파이프라인에 대한 연구개발을 진행 중이다. 사노피-아벤티스 코리아는 국내 주요 병원 5곳과 포괄적인 신약 임상 연구 협력체 프리미어 네트워크(PREMIER NETWORK)를 운영하고 있으며, 국내 제약 생태계에서 R&D 협력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웹사이트: http://www.sanofi-aventis.co.kr

언론 연락처

사노피-아벤티스 코리아 홍보대행
KPR
이동은 AE
02-3406-2218
이메일 보내기

이 보도자료는 해당 기업이 작성한 것입니다. 미디어는 이 자료를 보도에 이용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