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재활원, ‘코로나19 이후 건강생활’ 영상 제작·배포

코로나19 이후 건강 생활, 소중한 일상 되찾아요

2022-04-19 16:00
  • 코로나19 이후 건강생활 안내 동영상

  • 국립재활원이 ‘코로나19 이후 건강생활’ 영상을 제작·배포한다

    국립재활원이 ‘코로나19 이후 건강생활’ 영상을 제작·배포한다

서울--(뉴스와이어) 2022년 04월 19일 -- 국립재활원(원장 직무 대리 김완호)이 코로나19 감염 이후 회복 중인 국민을 위해 재활 정보를 담은 영상 ‘코로나19 이후 건강생활’을 제작·배포한다고 19일 밝혔다.

이 영상은 호흡 관리, 일상생활을 위한 피로 관리, 신체 활동과 운동 회복, 인지와 삼키기 관리 등 코로나19 감염 후 나타날 수 있는 증상을 관리하는 방법 5편을 담고 있다.

코로나19 감염자의 상당수는 후유증 없이 회복하지만, 일부는 발병 후 증상이 지속되는 사례가 보고되고 있다.

국립보건연구원이 국립중앙의료원, 경북대학교병원, 연세대학교의료원 등 국내 의료기관과 협력해 실시한 후유증 조사(진행 중)에 따르면, 피로감, 호흡 곤란, 건망증, 수면 장애, 기분 장애 등 증상이 가장 흔하며, 20~79% 환자에게서 확인됐다.

또한 건강보험심사평가원 자료를 이용한 분석에서는 코로나19 감염자의 19.1%가 후유증으로 의료기관을 찾은 것으로 확인됐다.

이 영상은 더 많은 국민이 재활 정보를 활용할 수 있도록 국립재활원이 1월 발간한 ‘코로나19 격리해제자를 위한 재활 안내서’를 바탕으로 제작한 것으로, 미디어 수용 사각지대에 놓인 청각장애인과 시각장애인을 위해 수어 통역과 화면 해설을 포함해 제작됐다. 영상은 제42회 장애인의 날인 4월 20일(수)에 국립재활원 유튜브 채널에서 볼 수 있다.

김완호 국립재활원장은 “다섯 편의 코로나19 이후 건강생활 영상이 장애인과 비장애인, 모든 국민이 건강하게 소중한 일상을 회복하는 데에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자세한 사항은 국립재활원 누리집(장애인 건강 및 재활 정보포털, 자료실) 또는 질병관리청 누리집(알림·자료-보도자료(코로나 확진자 후유증 조사 추진 및 빅데이터 개방(3.31, 중앙방역대책본부 정례브리핑))에서 확인하면 된다.

국립재활원 개요

국립재활원은 재활을 통해 사회 복귀를 실현하고 있는 보건복지부 소속 국가기관으로 장애인의 의료재활, 교육, 연구사업을 수행하는 국가 유일의 중앙재활의료기관이다.

국립재활원 유튜브 채널: http://www.youtube.com/c/국립재활원YouTube
질병관리청 누리집: http://www.kdca.go.kr

웹사이트: http://www.nrc.go.kr

언론 연락처

국립재활원
기획홍보과
김선홍
02-901-1584
이메일 보내기

이 보도자료는 해당 기업이 작성한 것입니다. 미디어는 이 자료를 보도에 이용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