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청소년연맹-키친스토리, 엄마의 마음으로 준비한 어린이날 100주년 선물 전달

빅마마 이혜정 모녀, 그룹홈·청소년쉼터에 맛있는 폭립 350인분 전달

2022-05-03 18:00
  • 한국청소년연맹과 키친스토리가 그룹홈·청소년쉼터 청소년들을 위해 선물을 전달했다

    한국청소년연맹과 키친스토리가 그룹홈·청소년쉼터 청소년들을 위해 선물을 전달했다

서울--(뉴스와이어) 2022년 05월 03일 -- 키친스토리(대표 고준영) 빅마마 이혜정은 2년째 한국청소년연맹(총재 임호영) 사회공헌사업 희망사과나무와 함께 어린이들의 건강하고 행복한 식사를 지원하고 있다고 3일 밝혔다.

어린이날 100주년을 맞이해 이번 ‘이혜정의 깜짝 폭립’ 선물은 국내 그룹홈과 쉼터 등 복지기관에 거주하는 청소년 350명에게 전달됐다.

평소 키친스토리는 엄마의 사랑과 정성이라는 특별한 조미료가 담긴 음식으로 복지 사각지대 아이들이 배부른 명절과 어린이날, 여름방학, 크리스마스를 보낼 수 있도록 지속해서 후원하며 적극적으로 선한 영향력을 전파하고 있다.

고준영 대표는 “어린이날 100주년이라는 뜻깊은 날, 키친스토리가 함께 하게 돼 기쁘다”며 “어린이들의 행복한 미래를 위해 앞으로도 복지와 나눔에 관심을 갖고 실천하겠다”고 말했다.

한국청소년연맹 임호영 총재는 “대한민국의 미래인 청소년들을 위한 날 큰 선물을 주셔서 감사드린다”며 “앞으로도 희망사과나무는 어린이와 청소년이 건강하고 행복한 민주시민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희망사과나무는 한국청소년연맹 사회공헌 사업으로, 국내·외 극빈 지역 및 취약계층 아동·청소년의 꿈과 건강한 성장을 위해 장학금과 생활 및 교육 물품을 지원하고 있으며, 그룹홈 자립 청소년들을 위한 사업을 활발히 하고 있다. 사업 및 후원 문의는 희망사과나무 운영본부로 문의하거나 공식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국청소년연맹은 청소년의 자기 계발과 조화로운 성장을 지원하고 건강한 미래인재를 양성하기 위해 설립된 청소년단체로 샛별단·아람단·누리단·한별단·한울회로 구성돼 있다.

한국청소년연맹 개요

한국청소년연맹(아람단·누리단·한별단·한울회)은 학교 교육과 상호보완을 통한 건전한 미래세대를 육성하기 위해 1981년 설립돼 ‘한국청소년연맹육성에관한법률(81.4.13 법률 제3434호)’에 의해 국가 및 지방자치단체로부터 지원받으며, 학교를 기반으로 활동하고 있는 우리 고유의 청소년 단체다. 현재는 전국 19개 시·도, 8000여 개 학교에서 29만여 명 회원이 활동하고 있으며, 서울시립중랑청소년수련관을 비롯한 전국 22개의 청소년 수련시설을 운영하는 등 대한민국 최고의 청소년 사회교육 기관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올해로 창립 40주년을 맞아 청소년 단체 활동뿐만 아니라 각종 사회공헌활동 및 다양한 청소년 사업을 전개하고 있다.

희망사과나무 홈페이지: http://www.hopeappletree.or.kr

웹사이트: http://www.koya.or.kr

언론 연락처

한국청소년연맹
활동진흥부
강소현 간사
02-2181-7488
이메일 보내기

이 보도자료는 해당 기업이 작성한 것입니다. 미디어는 이 자료를 보도에 이용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