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모빌리티솔루션-유뱃, MOU 협약 체결

초박형 배터리 양산 및 전고체 리튬메탈전지 개발을 위한 협약 실시

2022-06-14 07:00
  • 왼쪽부터 포스코모빌리티솔루션 김학용 대표이사와 유뱃 이창규 대표이사가 MOU 체결식에서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왼쪽부터 포스코모빌리티솔루션 김학용 대표이사와 유뱃 이창규 대표이사가 MOU 체결식에서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천안--(뉴스와이어) 2022년 06월 14일 -- 포스코모빌리티솔루션과 유뱃은 13일 초박형 배터리 양산과 차세대 전고체 리튬메탈전지의 주요 소재인 스테인레스 호일 공급과 리튬메탈음극 개발을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고 14일 밝혔다.

친환경 모빌리티 소재·부품 대표기업인 포스코모빌리티솔루션과 차세대 배터리 분야에서 독자적인 기술을 보유한 유뱃과의 업무 협약인 만큼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지난해 5월 포스코모빌리티솔루션이 국내 최초 압연에 성공한 10㎛(0.01㎜) 두께 초극박 호일을 기반으로 유뱃은 기존의 구리 및 알루미늄 (+,-) 집전체를 STS 초극박 Foil로 대체한 초박형 배터리 개발에 성공해 양산을 시작할 예정이다. 이 전지는 안정성이 높고 자유로운 형상은 물론, 두께가 매우 얇아 웨어러블/IoT 기기 등의 새로운 전력원에 활용될 전망이다.

더불어 양사는 지속적인 협업을 강화하기 위해 차세대 배터리로 주목받고 있는 전고체 리튬메탈전지 개발에 손을 맞잡았다. 유뱃의 리튬메탈 음극 기술에 포스코모틸리티솔루션 STS 부문의 오랜 압연 노하우 및 후처리 기술을 상호 접목해 광폭 초극박 리튬메탈 음극재의 개발 및 이를 활용한 고분자계 전고체 리튬메탈전지 개발도 함께 추진키로 했다.

전고체 리튬메탈전지란 기존의 액체 전해질 기반의 리튬 이온 전지와 달리 고체 전해질을 사용함으로써 안정성을 높이고 에너지 밀도를 높여 차세대 전지로 주목받고 있다. 이번 협약을 통해 양사는 소재, 제조 기술 및 신제품 개발의 시너지 활성화를 통해 차세대 전고체 2차 전지 부문의 기술 선도와 경쟁우위를 강화하고 업계 Top-Tier로 함께 나서기로 결의했다.

유뱃은 2016년 설립된 연세대학교 교원창업(화공생명공학과 이상영 교수) 기업으로 난연 고분자 고체전해질 및 균일 대용량 양극기술을 기반으로 IoT 디바이스용 다형상 박형리튬전지를 상용화했다. 또한 유뱃은 포스코기술투자, 현대자동차 등의 투자를 받아 현재 전기자동차용 고에너지밀도(450 Wh/kg 이상)를 구현할 수 있는 고분자계 전고체 리튬메탈전지를 개발하고 있다.

포스코모빌리티솔루션 개요

포스코모빌리티솔루션은 친환경차, UAM, 드론 등에 사용되는 소재·부품 생산 전문 회사로서 모빌리티용 초극박 스테인리스 정밀재, 친환경 구동모터코아, 수소 연료전지 금속 분리판, 배터리 파우치 소재, 스마트폰 부품 등 친환경 산업을 위한 다양한 제품을 생산하고 있다. 글로벌 NO.1을 향한 열정적 도전으로 고객 가치 창출을 위해 노력하고 있으며, With POSCO 일원으로서 지역사회와 소통하며 ‘더불어 함께 발전하는 기업 시민’의 역할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

웹사이트: http://www.poscomobility.com/

언론 연락처

포스코모빌리티솔루션
경영기획실 기업시민섹션
송유진 사원
041-580-1396
이메일 보내기

이 보도자료는 해당 기업이 작성한 것입니다. 미디어는 이 자료를 보도에 이용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