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니홈피 인기곡 ‘어쩌다가’ 가수 전초아, 열매나눔재단 홍보대사 위촉

카페 운영 중인 전초아, 열매나눔재단과 씨앗가게 후원 인연

2022-06-23 10:30
  • 왼쪽부터 열매나눔재단 홍보대사 위촉식에서 기념촬영을 하는 열매나눔재단 김추인 사무총장과 가수 전초아

    왼쪽부터 열매나눔재단 홍보대사 위촉식에서 기념촬영을 하는 열매나눔재단 김추인 사무총장과 가수 전초아

서울--(뉴스와이어) 2022년 06월 23일 -- 미니홈피 배경음악 인기곡 ‘어쩌다가’로 대중의 사랑을 받은 가수 전초아가 열매나눔재단의 홍보대사로 위촉돼 소외된 이웃의 자립을 돕는 일에 동참한다.

자립지원 전문 NGO 열매나눔재단(대표이사 이장호)은 6월 21일 가수 전초아를 홍보대사로 위촉했다고 23일 밝혔다.

1대 란(Ran)으로 활동한 가수 전초아는 미니홈피 배경음악을 휩쓴 1집 앨범 곡 ‘어쩌다가’로 큰 인기를 끌었으며, 2018년 슈가맨2에 출연해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현재는 서울디지털대학교 실용음악과 외래교수로 학생들을 가르치고 있으며, 경기도 광주에서 카페를 운영하는 사장이기도 하다.

열매나눔재단과 전초아 홍보대사는 수익의 일정액을 기부하는 ‘씨앗가게 후원’으로 인연을 맺었다. 경기도 광주에서 직접 운영하는 카페 수익금의 일부를 내며 국내 아동·청소년을 돕는 정기후원자가 된 것이다.

이날 위촉식에 참석한 전초아 홍보대사는 “이웃의 자립을 돕는 일에 동참할 수 있게 돼 감격스럽다”며 “한두 사람이라도 나눔을 시작할 수 있다면 홍보대사의 역할을 기꺼이 감당할 것”이라고 밝혔다.

김추인 열매나눔재단 사무총장은 “재단과 같은 마음으로 응원과 격려를 더해주셔서 감사하다”며 “우리 이웃이 새로운 삶을 열어갈 수 있도록 앞으로 함께 기회를 만들어 가자”고 말했다.

열매나눔재단 개요

열매나눔재단은 근본적 대안을 통해 사회 구성원의 지속가능한 자립을 돕고자 2007년 설립됐다. 저소득취약계층, 북한이탈주민이 자립할 수 있도록 5개의 사회적기업을 직접 설립했고, 692개의 개인 창업가게와 496개의 사회적경제조직을 지원했다. 열매나눔재단은 한국가이드스타 비영리단체 종합 평가에서 5년 연속 만점을 받아 공익법인의 투명성·책무성·재무 안전성에서도 대외적 신뢰를 받고 있다.

웹사이트: http://www.merryyear.org

언론 연락처

열매나눔재단
모금홍보팀
오은영 매니저
070-4335-3788
이메일 보내기

이 보도자료는 해당 기업이 작성한 것입니다. 미디어는 이 자료를 보도에 이용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