웹젠, 해외 개발사 크리문스와 신작 모바일 RPG 퍼블리싱 계약 체결

출처: 웹젠 (코스닥 069080)
2022-07-27 11:41

성남--(뉴스와이어) 2022년 07월 27일 -- 웹젠(대표 김태영)이 해외 게임사인 크리문스(Crimoons)와 신작 수집형 모바일 게임의 게임 퍼블리싱 계약을 체결했다고 27일 밝혔다.

웹젠은 크리문스가 개발 중인 캐릭터 수집 및 Idle (방치형) RPG ‘Project F (가칭)’의 한국서비스 권한을 비롯해 글로벌 서비스를 위한 국내외 퍼블리싱 권한을 확보했다.

웹젠과 개발사는 ‘Idle RPG’에 수집형 게임을 더한 게임 방식을 선호하는 글로벌 게이머들을 우선 대상으로 ‘글로벌-원빌드’의 게임 서비스를 준비한다. 이후 사업적인 판단에 따라 국가별로 빌드를 구분해 서비스하는 방식도 고려 중이다.

양사가 함께 준비하는 ‘Project F’는 타락한 신에 맞서 싸웠던 종족들의 분열과 그 과정에서의 갈등을 게임으로 구현한 Idle RPG로 RPG의 핵심인 수집과 육성의 특징을 크게 높인 게임으로 제작된다. 소셜 콘텐츠를 충분히 확보해 협동과 경쟁의 재미를 다른 게임들과의 차별화 요소로 삼는다.

현재 Project F의 출시일 등의 구체적인 정보는 비공개다. 웹젠은 개발 완성도에 따라 출시 일정을 확정해 정식 게임명을 선정하고, 게임 정보를 안내하는 등 국내외에서 적극적인 사업 활동을 전개할 예정이다.

글로벌 흥행작인 ‘AFK 아레나’ 등으로 대표되는 ‘Idle (방치형) 게임’은 간편한 조작과 접근성, 서버에 접속하지 않더라도 자동으로 재화를 얻을 수 있는 편의성으로 폭넓은 게이머들을 확보한 게임 장르다.

그간 ‘뮤(MU)’ 시리즈와 ‘R2’ 등 하드코어 MMORPG를 중심으로 게임을 개발·서비스해 온 웹젠은 새로운 장르의 게임을 서비스 라인업에 추가해 사업 및 개발 경험을 넓히고, 다양한 게임 회원들을 확보할 기회를 얻었다.

크리문스는 중국 청두시에 소재지를 둔 개발사로 모바일게임 개발 및 게임과 관련된 문화콘텐츠 사업에 주력하고 있다. 이번 계약으로 웹젠과 첫 협업 사례를 만들며 한국을 포함한 글로벌 시장에도 처음 진출한다.

한편 웹젠은 크리문스와 퍼블리싱 계약 외에도 국내외 개발사들과 3개 이상의 퍼블리싱 및 투자 계약을 완료해 비공개 프로젝트로 진행하고 있으며, 사업과 개발 일정에 맞춰 외부로 각 프로젝트를 공개할 계획이다.

웹젠은 2022년 중점 사업 목표 중 하나로 ‘소싱 및 외부 투자 강화’를 선정하고, 우수 개발사와 벤처기업, 개발진들을 발굴하는 투자와 파트너십을 확대하고 있다. ‘크로스 플랫폼’ 시장에 대응할 기술력을 확보하고 국내외 다양한 게이머에게 다가갈 수 있는 게임을 다수 확보한다는 전략이다.

웹젠은 전담 부서인 ‘유니콘 TF’를 통해 중소 개발사와 협업 및 적극적인 투자를 단행하고, 개발사의 요청에 맞춰 재무 및 경영, 채용과 사업까지 기업의 확장과 개발 단계에 따른 지원과 컨설팅도 제공한다.

현재 웹젠은 메일 또는 홈페이지에서 투자 방식이나 게임 장르의 제한 없이 게임 퍼블리싱 및 투자 요청 제안을 받고 있다.

웹사이트: http://www.webzen.co.kr

언론 연락처

웹젠
홍보팀
김양훈 실장
031-627-6406
이메일 보내기

이 보도자료는 해당 기업이 작성한 것입니다. 미디어는 이 자료를 보도에 이용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