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허벌라이프, 운동 중 수분 보충에 대한 건강 팁 소개

강도 높은 운동 했다면 스포츠음료 권장

우리 몸은 체내 수분 공급 상태, 에너지 레벨 유지 위해 수분 외에 당분 및 전해질 필요로 해

2022-09-08 16:00
서울--(뉴스와이어) 2022년 09월 08일 -- 글로벌 뉴트리션 전문 기업 한국허벌라이프가 꾸준히 운동을 이어가는 소비자를 위해 남녀노소 구분 없이 알아야 할 효율적인 수분 보충에 대한 팁을 소개했다.

체내 수분은 세포 기능과 면역 체계에 중요한 역할을 한다. 물은 체온 조절 및 관절, 장기, 조직 등의 윤활 작용을 돕는다. 하지만 강도 높은 운동이나 스포츠 활동을 하면 우리 몸은 최적의 상태를 위해 물 이상의 것을 필요로 한다.

스포츠음료는 에너지를 내기 위한 좋은 연료지만, 모든 스포츠음료가 그런 것은 아니다. 내 신체에 맞는 음료가 무엇인지, 언제 마셔야 가장 효과적인지를 파악하는 것이 좋다.

◇ 탈수 현상이 운동에 미치는 영향

충분한 수분 섭취 없이 운동하면 두통, 구강 건조, 근육 피로 등의 탈수 증상을 겪을 수 있다. 일반적으로 하루 수분 섭취량으로 1잔당 약 240㎖ 기준으로 8잔을 권장하지만 나이, 신체 조건, 성별, 활동량 등을 고려하면 차이가 생긴다. 예를 들어 운동선수는 앉아서 생활하는 시간이 많은 사람보다 더 많은 물이 필요할 것이다. 수분 섭취는 그 자체로 매우 중요하지만, 때때로 우리 몸은 운동 중 체내 수분 공급 상태나 에너지 레벨을 유지하기 위해 당분이나 전해질이 필요하다.

◇ 물 대신 스포츠음료를 택해야 할 때

물은 보통 휴식을 취하거나 가벼운 운동을 할 때 마시면 좋다. 일반적으로 60분 미만의 운동을 할 때는 스포츠음료를 꼭 챙겨 마실 필요가 없다. 다만 매우 활동적인 하루를 보냈거나 60분 이상의 운동을 했다면 땀으로 분출한 수분을 보충하기 위해 스포츠음료의 전해질을 섭취하는 것이 좋다.

땀은 주로 물로 이뤄져 있지만 많은 양의 전해질, 나트륨, 염화물을 포함하고 있다. 강도 높은 운동을 할수록 더 많은 땀을 흘리게 되는데, 땀을 많이 흘릴수록 더 양질의 스포츠음료를 통해 적절한 수분 공급을 해줘야 한다.

◇ 스포츠음료 섭취 시 주의할 사항

앞서 말했듯 시중에 파는 스포츠음료는 다 다르다. 영양 성분표를 통해 어떤 성분이 함유됐는지 확인해 볼 것을 권장한다. 당신이 선택한 음료가 약 240㎖ 용량이라고 가정한다면 당분 함량이 8~6g 사이, 나트륨은 80~160㎎ 사이인 것이 좋다.

이 밖에 전해질과 비타민도 훌륭한 성분이지만 스포츠음료를 선택할 때 앞서 언급한 당분, 나트륨 등 2가지를 먼저 고려해야 한다. 이런 선택은 몸에 실제 필요한 수분을 섭취하고 당분이 첨가된 음료를 필요 이상으로 섭취하는 것을 방지할 수 있다. 스포츠음료에 함유된 당분이 무조건 나쁜 것은 아니지만, 만약 영양소와 수분을 고갈시킬 만큼의 운동이 뒷받침되지 않는다면 당신의 식단에 과도한 칼로리를 얹을 수 있다는 점을 명심해야 한다.

허벌라이프 뉴트리션(Herbalife Nutrition Ltd.) 개요

글로벌 뉴트리션 기업 허벌라이프 뉴트리션(Herbalife Nutrition(NYSE: HLF))은 1980년부터 뛰어난 품질의 뉴트리션 제품과 독립 멤버를 위한 검증된 비즈니스 기회를 제공하며 사람들의 삶을 변화시켜 왔다. 허벌라이프 뉴트리션은 과학에 기반한 고품질 제품을 전 세계 95여개국에서 멤버 직접 판매를 통해 판매하고 있으며, 독립 멤버들은 1:1 맞춤형 코칭과 커뮤니티 지원을 통해 더 건강하고 활기찬 라이프 스타일을 전파하고 있다.

웹사이트: http://www.herbalife.co.kr

연락처

한국허벌라이프 홍보대행
피알원
허보람 과장
02-6370-3396
이메일 보내기

이 보도자료는 제공자가 작성해 발표한 뉴스입니다. 미디어는 이 자료를 보도에 활용할 수 있습니다. 뉴스와이어는 편집 가이드라인에 따라 제공자의 신뢰성과 투명성을 확인하고 내용 오류를 없애고자 노력하고 있습니다. 보도자료에 문제가 있으면 뉴스와이어에 알려주시기 바랍니다.

뉴스 제공한국허벌라이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