클리오라이프케어, 윤성훈 대표이사 신규 선임 통해 사업 확장 날개 단다

클리오 부사장 역임 중, 재무전략, 사업기획 및 기업성장 전략 전문가

클리오의 고속 성장 및 IPO 경험 바탕으로 클리오라이프케어 신성장 동력 마련

클리오라이프케어, 중장기 사업전략 실행 통해 국내 대표 건강기능식품기업으로 거듭날 것

뉴스 제공클리오 (코스닥 237880)
2022-10-05 10:10
클리오라이프케어 윤성훈 대표이사
클리오라이프케어 윤성훈 대표이사
서울--(뉴스와이어) 2022년 10월 05일 -- 클리오라이프케어가 윤성훈 대표이사를 새로 선임하고 건강기능식품 사업을 본격 확장한다.

클리오라이프케어는 코스닥 상장사 클리오의 100% 자회사로, 2021년 4월에 건강기능식품 브랜드 ‘트루알엑스’를 론칭하고 자연유래 원료를 활용한 고효능 건강기능식품으로 제품 포트폴리오를 지속적으로 확대하고 있다.

이번에 신규 선임된 윤성훈 대표이사는 효성그룹 및 한솔그룹 출신으로 경영관리 및 사업구조 혁신을 담당했으며 코텍 등 다양한 산업에서 CFO를 역임한 재무통이자 기업성장전략 실행 권위자로 평가받는다. 또한 현재 클리오에서 부사장을 역임하고 있으며, 경영관리 총괄 및 국내영업 전체를 아우르며 클리오라이프케어의 사업 확장에 필요한 뛰어난 역량을 두루 갖춘 전문가이다.

실제로 윤성훈 대표이사는 2016년 클리오가 루이비통모에헤네시(LVMH) 그룹 계열의 사모펀드 L캐피탈아시아(L Capital Asia)로부터 5000만달러 규모의 투자 유치에 주도적 역할을 했다. 클리오는 당시 L캐피탈아시아의 국내 두 번째 투자기업이었으며, 기업가치 약 8100억원을 인정받아 일찍이 K-뷰티의 위상을 글로벌 시장에서 입증했다. 특히 윤성훈 대표이사는 2014년 클리오 입사 당시 연간 400억대 매출을 2019년에 2500억 이상으로 성장시키는데 선구자 역할을 했으며 클리오가 2016년 11월 코스닥 시장 입성까지 IPO의 모든 과정을 직접 총괄했다.

또한 윤성훈 대표이사는 코로나19 팬데믹 속에서도 클리오가 차별화된 매출 성장세를 기록하는 데 앞장섰다. 클리오는 선제적인 유통 채널의 디지털 전환과 일본, 미국, 동남아 등 신규 글로벌 시장으로의 빠른 진입, MZ세대 니즈 맞춤형 제품 개발 및 고객경험 마케팅 전개 등으로 2022년 상반기에 역대 최대 반기 매출을 달성했다.

뿐만 아니라 윤성훈 대표이사는 클리오의 경영전략본부를 전담하며 재무, SCM, 물류, 전산, 품질, CS 등 전반에 걸쳐 혁신적인 디지털 시스템을 도입해 경영 인프라를 효율화하고, 화장품 업계에서 선도적인 ESG 경영을 실천하며, 직원들이 일하기 좋은 유연한 조직 문화를 형성하는 등 대내외적 성장 기반을 마련해온 바 있다.

클리오라이프케어는 윤성훈 대표이사 신규 선임을 통해 중장기 사업계획을 전략적으로 실행하고, 건강기능식품 시장에서 고객의 삶의 질을 높여주는 토털 라이프케어 기업으로서 입지를 공고히 할 수 있도록 신성장 동력을 장착할 예정이다.

클리오라이프케어 윤성훈 대표이사는 “클리오라이프케어는 고객들의 이너뷰티를 충족시키는 기업으로서 국내 대표 뷰티기업인 클리오와 유통 채널, 고객 마케팅 등 다양한 측면에서 폭발적인 시너지 효과를 낼 수 있다”며 “이를 통해 클리오라이프케어가 국내 대표 건강기능식품기업으로 우뚝 설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한편 클리오라이프케어의 브랜드 ‘트루알엑스’는 리치콜라겐, 리치엘라스틴 등 이너뷰티 라인과 지노프로바이오틱스, 스킨프로바이오틱스, 다이어트프로바이오틱스 등 고기능 유산균 라인, 리치프로틴 등 토털 헬스케어 라인을 전개하고 있다. 트루알엑스 브랜드에 대한 자세한 정보는 트루알엑스 공식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클리오 개요

‘EVERY POUCH ONE CLIO!’ 클리오는 세계로 나아가는 국내 최초 색조 화장품 브랜드이다.

관련링크
트루알엑스 공식 홈페이지: https://www.truerx.co.kr

웹사이트: https://company.cliocosmetic.com

연락처

클리오
전략기획팀
최지온 대리
02-2078-1813
이메일 보내기

이 보도자료는 제공자가 작성해 발표한 뉴스입니다. 미디어는 이 자료를 보도에 활용할 수 있습니다. 뉴스와이어는 편집 가이드라인에 따라 제공자의 신뢰성과 투명성을 확인하고 내용 오류를 없애고자 노력하고 있습니다. 보도자료에 문제가 있으면 뉴스와이어에 알려주시기 바랍니다.

뉴스 제공클리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