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진원, 추석맞이 행사 ‘시시때때 세시풍속’ 성료

세시풍속 전시·체험행사 국립민속박물관 어린이박물관에서 열려

일러스트 전시, 짚풀공예 등 전통생활문화 체험 기회 제공

2023-10-18 11:30
서울--(뉴스와이어)--문화체육관광부(장관 유인촌)가 주최하고 한국공예·디자인문화진흥원(원장 장동광, 이하 공진원)이 주관한 추석맞이 전시·체험행사 ‘시시때때 세시풍속’이 서울 국립민속박물관에서 성황리에 마무리됐다.

‘시시때때 세시풍속’은 잊혀가는 세시풍속을 재발견하고 일상에서 다시 즐길 수 있는 전시·체험행사로, 전통놀이·생활문화 거점공간 ‘우리놀이터’가 위치한 고양어린이박물관(상반기)과 국립민속박물관(하반기)에서 진행됐다.

9월 30일(토)과 10월 1일(일) 양일간 국립민속박물관 어린이박물관 내 야외놀이마당에서는 다채로운 프로그램이 마련돼 추석 연휴 현장에 방문한 많은 사람이 참여했다.

특히 이번 행사는 전시를 비롯해 추석의 풍습과 전통놀이를 배울 수 있는 다양한 문화체험 프로그램으로 진행됐다. △고성배 작가의 책 ‘매일매일 세시풍속’(닷텍스트)의 일러스트를 기반으로 한 전시 ‘시시때때 세시풍속’을 비롯해 △양주소놀이굿 보존회와 함께하는 소 탈 만들기와 길놀이 체험 ‘풍년을 부르는 소 놀이’ △가을걷이로 나온 짚풀을 엮어 최석봉 공예가와 함께 생활도구를 만들어 보는 ‘풍요를 엮은 짚풀공예’ △퀴즈를 풀며 세시풍속에 대해 재밌게 배우는 ‘세시 왕 선발대회’ 등이 진행됐다.

이틀간 1만623명의 관람객이 행사장을 찾았으며, 특히 유아를 동반한 가족 단위의 관람객과 외국인 관광객들의 큰 호응을 얻었다. 행사에 참여한 관람객들은 ‘이번 기회를 통해 그동안 잊고 지냈던 세시풍속을 다시 체험해 볼 수 있어서 좋았다’, ‘앞으로 명절뿐 아니라 평소에도 다양한 전통문화 프로그램이 마련되면 좋겠다’는 등의 체험 후기를 남겼다.

공진원 김태완 전통생활문화본부장은 “추석을 맞이해 세시풍속에 대한 풍습과 전통을 생생하게 즐길 수 있도록 기획했다”며 “잊혀가는 우리 고유 전통문화에 대한 인식이 바뀌는 계기가 됐기를 바라고, 앞으로 더 많은 분이 우리 전통문화를 즐길 기회를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한국공예디자인문화진흥원 소개

한국공예·디자인문화진흥원은 공예와 공공디자인, 전통생활문화의 진흥을 위해 설립된 문화체육관광부 산하 공공기관이다. 창의적인 공예문화, 디자인문화, 전통생활문화의 확산과 진흥을 통해 한국문화의 정체성을 확립하고 경쟁력을 강화해 국민 삶의 질 향상에 이바지하고자 한다.

웹사이트: http://www.kcdf.kr

연락처

한국공예디자인문화진흥원
전통생활문화팀
황문희 주임
02-398-1665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제공자가 작성해 뉴스와이어 서비스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뉴스와이어는 제공기관의 투명성을 확인하고 뉴스 내용의 오류를 없애고자 노력하고 있습니다. 회원은 이 회사와 관심 분야의 보도자료를 메일과 RSS로 무료 구독할 수 있습니다. 구독하기>

뉴스 제공한국공예디자인문화진흥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