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25, 전체 용기면 중 매출 1·2·4위가 PB… 올해만 24개국에 13억원 수출까지 이뤄져

뉴스 제공
GS리테일 코스피 007070
2023-12-06 09:42
서울--(뉴스와이어)--GS리테일이 운영하는 편의점 GS25의 PB 용기면 13종의 11월 매출 구성비가 GS25의 전체 용기면 150여종 중 31.8%를 차지한 것에 이어 PB 용기면의 최근 5년간 누적 수출액도 230만달러(약 30억원)를 돌파한 것으로 나타났다.

PB 용기면 13종 중 △공간춘 △점보도시락 8인분의 점보 사이즈 용기면 상품은 11월 한 달간 용기면 카테고리에서 나란히 1·2위에 각각 올랐고, 오모리김치찌개면은 4위에 올라 GS25가 PB 용기면 명가의 지위를 이어갈 수 있게 했다.

GS25는 이 같은 PB 용기면의 인기에 공화춘불짜장을 이달 6일에 추가로 출시하는 등 기존 인기 용기면 상품의 라인업을 적극 확장하는 전략을 구사한다는 계획이다.

3년간 PB 용기면의 수출 실적도 전년 대비 △2021년에 166.6% △2022년에 112.4% 각각 크게 증가했고, 올해에만 약 100만달러(약 13억원)를 돌파할 것으로 예상됐다.

이는 GS리테일의 올해 전체 수출 실적 중 약 10%에 해당하는 수준이며 PB 용기면의 수출대상국도 24개국으로 5년 전 7개국 대비 비약적으로 늘었다.

수출 대상국별 실적 상위 5개국은 △몽골 △미국 △홍콩 △태국 △영국 순으로 동서양 가릴 것 없이 고른 실적을 보인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올해 출시된 8인분의 점보 사이즈 용기면 2종과 관련된 온라인 콘텐츠 게시물은 이른바, 먹방 챌린지를 포함해 수만 건이 쏟아졌고 2500만회 이상 재생된 콘텐츠도 만들어지는 등 큰 화제를 모으며, 이를 본 세계 여러 나라의 바이어들로부터 수출 문의도 만들어냈다.

GS25는 이를 도약 삼아 제조사와 함께 머리를 맞대 점보 사이즈 용기면까지 수출 전용 상품으로 기획해 K-용기면의 세계적 인기몰이에 본격적으로 나서기로 했다.

GS25는 일부 수입국의 경우 라면 스프 등에 들어가는 우골분 등 축산물 원재료 수입 검역에 제한되지 않도록 식물성 재료로 기존 맛을 그대로 낼 수 있게 6종의 수출 전용 상품을 이미 기획했고, 올해 안으로 점보 용기면 2종도 이를 적용하기 위해 연구 중이다.

김은주 GS리테일 수출입팀장은 “한국의 식문화가 전 세계적으로 새롭게 조명되고 GS25의 PB 용기면이 크게 인기를 얻으며 세계 여러 국가로부터 수출 러브콜을 받고 있다”며 “GS리테일이 라면 전문 제조사는 아니지만, 해외 소비자들의 기대에 부응하고자 수출 전용 상품을 따로 기획하는 등 여러가지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고 말했다.

웹사이트: http://www.gsretail.com

연락처

GS리테일
커뮤니케이션팀
김태언 매니저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제공자가 작성해 뉴스와이어 서비스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뉴스와이어는 제공기관의 투명성을 확인하고 뉴스 내용의 오류를 없애고자 노력하고 있습니다. 회원은 이 회사와 관심 분야의 보도자료를 메일과 RSS로 무료 구독할 수 있습니다. 구독하기>

뉴스 제공GS리테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