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MI한국의학연구소, 사회공헌백서 ‘사랑 나눔 이야기’ 발간

2004년~2020년 사회공헌사업 총망라, 총 77억8800만원 사회 환원

2020-08-03 10:38
  • KMI한국의학연구소가 2004~2020년 총 17년간의 사회공헌활동을 담은 사회공헌백서 ‘사랑 나눔 이야기’를 발간했다

    KMI한국의학연구소가 2004~2020년 총 17년간의 사회공헌활동을 담은 사회공헌백서 ‘사랑 나눔 이야기’를 발간했다

서울--(뉴스와이어) 2020년 08월 03일 -- KMI한국의학연구소(이하 KMI, 이사장 김순이)는 2004~2020년 총 17년간의 사회공헌활동을 담은 사회공헌백서 ‘사랑 나눔 이야기’를 발간한다고 3일 밝혔다.

사회공헌백서에 따르면 KMI는 2004~2020년 총 77억8800만원을 건강생활 지원사업, 사회복지사업, 의료연구 지원사업, 사회공동체의 발전과 의인 및 인재의 발굴지원사업 등 사회 환원에 사용했다.

KMI는 국내외 건강 사각지대에 있는 어려운 이웃에게 무료 건강검진, 의료봉사, 건강강좌 등을 제공하고 있으며 복지 지원을 필요로 하는 곳에 사랑의 온기를 전하는 다양한 사업을 펼치고 있다.

또 질병 예방 및 건강 증진과 의학 발전을 위해 매년 보건 의학 분야의 연구개발을 지원하고 있으며 우리 사회의 귀감이 되고 국위를 선양할 수 있는 다양한 분야의 인재를 발굴해 지원하고 있다.

김순이 KMI한국의학연구소 이사장은 사회공헌백서 인사말을 통해 “KMI는 앞으로도 국민 건강을 확실히 지키며 사회적 역할과 책임을 다해 국민의 사랑과 존경을 받는 종합검진기관이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만진 KMI사회공헌사업단 단장은 “이번에 발간한 사회공헌백서에서 KMI의 지난 사회공헌사업의 내용을 살펴보고 개선점을 찾아 우리 사회 어려운 이웃에 보다 힘이 되고 위안이 되는 사회공헌을 펼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번 KMI 사회공헌백서의 보다 자세한 내용은 KMI 공식 홈페이지>재단소개>공지사항에서 다운로드받아 확인할 수 있다.

한편 KMI는 1985년 설립된 종합건강검진기관으로 현재 서울 3곳(광화문, 여의도, 강남)과 지방 4곳(수원, 대구, 부산, 광주) 등 전국 7개 지역에 건강검진센터를 운영하고 있으며 질병의 조기 발견과 예방, 국민건강 증진을 위한 활동 등 다양한 사회공헌사업을 펼치고 있다.

한국의학연구소 개요

한국의학연구소(Korea Medical Institute)는 대한민국 서울특별시 종로구 당주동에 본사 및 연구소가 위치해 있고 국내에 총 7개 건강검진센터를 설립해 질병의 조기발견 및 치료를 위한 건강검진사업과 함께 의학 분야의 조사연구사업, 의학정보수집 및 질병 예방의 계몽사업, 취약계층 무료검진 및 지원 사업을 수행하고 있다. 1985년 설립 이래 한국인의 임상병리 특성 연구와 생활습관병 등 질병 예방을 위한 연구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했고 2007년부터 의과대학의 산학연과 협력해 공중보건산업을 위한 연구를 후원하고 있다.

웹사이트: http://www.kmi.or.kr

언론 연락처

KMI한국의학연구소
홍보팀
조성우 팀장
02-3702-9079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뉴스 보도에 이용할 수 있습니다. 이용 안내